소설 01: 이준호를 찾습니다

책임기획_이대범   2009_1229 ▶︎ 2010_0126 / 월요일 휴관

소설 01: 본문 없는 주석_책_표지

● 위 이미지를 클릭하면 이대범 홈페이지로 갑니다.

초대일시_2009_1229_화요일_06:00pm

낭독회 01_2009_1229_화요일_06:30pm 낭독회 02_2010_0116_토요일_06:30pm

참여작가 / 김민애_김영은_김학량_남화연_노순택_박보나_박윤영_양아치 이득영_이미연_이소정_이은우_이정민_조습_차재민_현시원

후원 / roundabout_테이크아웃드로잉_서울문화재단_문화예술위원회_서울시

관람시간 / 11:00am~11:00pm / 월요일 휴관

테이크아웃드로잉 아르코 TAKEOUT DRAWING ARKO 서울 종로구 대학로 100번지 1층 Tel. +82.2.3676.1130 www.takeoutdrawing.com

「소설 01: "이준호 ( )를 찾습니다" 이번 전시와 출판은 아래 두 개의 문장(혹은 그 이상)에서 시작한다. * 조작된 진실 하나에 잃은 게 너무 많아요. 자꾸만, 현철의 유행가가 생각나요. 청춘을 둘려달라 돌아올 수 없는 청춘. 내 청춘은 죽었잖아요. 그 시간은 사형당한 거예요. 사형. (이준호) * 나는 당신의 입을 빌려 말하고, 당신의 입을 벌려 말한다. 내가 쓴 문장들은 모두 당신에게 비롯되었다. (한유주, 『얼음의 책』(작가의 말))

소설 01: 본문 없는 주석_책_내지

「소설 01: "이준호 ( )를 찾습니다"」展은 출판과 전시로 이뤄진다. 기획자(이대범)는 텍스트를 드로잉으로 사용하는(것처럼 보이는) 16명의 작가에게 자유로운 형식 속에 '이준호 또는 준호'라는 특정 이름이 들어가는 소설을 쓰게했다. '이준호'에 대해서 간략히 설명하면 아래와 같다. '이준호'는 특정한 인물일 수도 있고, 그렇지 않은 익명에 가까운 인물 일 수도 있다. '이준호'는 실제 인물 일 수도 있고, 허구의 인물 일 수도 있다. '이준호'가 사는 동네는 한국 일 수도 있고, 해외 일 수도 있다. '이준호'는 간난 아이 일 수도 있고, 20대 일 수도 있고, 죽은 사람 일 수도 있다. '이준호'는 예술을 하는 사람 일 수도 있고, 자영업을 하는 사람 일수도 있고, 대기업 회사원 일 수도 있다. '이준호'는 가족이 있을 수도 있고, 혼자 사는 사람 일 수도 있다. '이준호'는 남자 일 수도 있고, 여자 일 수도 있다. 대충 짐작 했겠지만, '이준호'는 모두이면서 하나 일 수 있는 인물이다. (*한 가지 명백한 사실은, '이준호'의 삶에 타인이 개입했고, 그로 인해 그의 삶은 늘 '불안' 했다는 것 이다.)

모두이면서 하나인 이준호_설치_2009_부분

이러한 조건 아래 작가들은 「좋습니다」(남화연), 「갑작스런 픽션」(이미연), 「안 촉촉한 초코칩 나라의 안 촉촉한 초코칩은 안 촉촉한 초코칩 나라로 돌아갔을까?」(이은우), 「노아의 파란별」(박윤영), 「본문 없는 주석」(김영은), 「다시, 그대에게 가는 길」(김학량), 「not A but b(A가 아니라 B)」(박보나), 「조, 롱」(노순택), 「갈매기, 유자, 린다」(이정민), 「시월의 마지막 밤」(조습), 「한강의 '기적'」(이득영), 「찬란한 시기」(이소정), 「어떤 오후에는」(차재민), 「마을」(현시원), 「그럼에도 빙의소녀」(양아치), 「인물연구: 이준호」(김민애)라는 소설 16편을 작성했다. 출판은 이 소설을 묶은 것이다. 『소설01: 본문 없는 주석』를 통해 참여 작가들이 어떻게 '이준호'의 삶에 개입했는지를 엿볼 수 있다.

모두이면서 하나인 이준호_설치_2009_부분
모두이면서 하나인 이준호_설치_2009_부분

전시는 이를 바탕으로 세상 저변에 퍼져있는 이준호와 관련된 정보를 수집하는 것이다. 전시 기간 동안 관객과 기획자는 이준호를 찾는 퍼포먼스에 자발적으로 동참한다. 이들이 찾는 이준호는 단지 "이준호(라는 특정한 이름을 가진 사람)을 찾는" 것일 수도 있고, 특정 이준호를 묘사하는 특정 수식어들을 찾는데 그칠 수도 있다. 그러나 분명한 것은 이러한 모든 행위의 조합은 "이준호(돌아 올 수 없는 청춘)을 찾는" 것에 단서가 될 수 있다는 사실이며, 이 과정에서 우리 모두가 이준호 일 수 있다는 사실을 발견 할 수 있다. ■ 이대범

Vol.20091231h | 소설 01: 이준호를 찾습니다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