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bliothèque: 접힘과 펼침의 도서관

Bibliothèque: A Library of Folding and Unfolding展   2010_0713 ▶︎ 2010_0824 / 매월 첫 번째 월요일 휴관

초대일시_2010_0713_화요일_06:00pm

관람시간 / 01:00pm~10:00pm / 매월 첫째주 월요일 휴관

KT&G 상상마당 갤러리 I KT&G SANGSANGMADANG GALLERY I 서울 마포구 서교동 367-5번지 문화플래닛 상상마당 2층 Tel. +82.2.330.6223~4 gallery.sangsangmadang.com

Bibliothèque: 접힘과 펼침의 도서관 ● 현대미술에서 작가는 개념미술이 도래한 이후 많은 정보의 수집과 분석을 통하여 개인이기도 하지만 시대의 현상과 증상의 통합적 대표자로 위치하였다. 이에 따라 전시 공간은 더욱 관념적 공간으로 변모하게 된다. 여기서 미술의 자료는 단순히 작가의 데이타만을 말하는 것이 아닌 시대적 배경, 사회적 환경, 역사, 일상 등이 조합된 통합의 메신저 역할을 하기도 한다. ● 이번 전시에서 우리는 『Bibliothèque: 접힘과 펼침의 도서관』을 통해 전시장이 갖는 자료의 생성과 소멸, 그 보존에 대한 물음을 던지며 전시뿐만이 아닌 예술에 대한 연구가 함께 마련되는 공간성을 제안한다. 이와 더불어 전시의 부제인 접힘과 펼침의 도서관은 정보의 열림과 닫힘의 반대적 성격이 아닌 정보의 상호 유연성을 말한다. 이는 선의 일부가 점이 아닌 것처럼, 접힘은 펼침의 반대가 아닌 또 다른 접힘에까지 접힘을 따라가는 무한성을 요청하기도 하는 것이다. ● 본 전시는 비블리오테크란 무엇인가?의 질문을 너머, 현 미술계가 당면한 자료로서의 기능과 이것이 전시공간에서 어떠한 역할을 하게 되는지에 대한 실험의 전시이다. 우리는 이 실험을 통해 '갤러리'라는 공간의 역할 가능성과 그 가능성의 시간을 탐구하여 볼 것이다. 작가의 작품이 선보여지는 전통적인 공간의 성격 이전의 것인, 예술 정보의 군집을 이루는 공간들이 어떻게 자료를 수집하고 보존하는지, 또한 어떠한 정보를 어떻게 남길 것인지에 대한 질문을 던지고 해답을 추적해 가는 과정적 전시가 된다. ■ 윤영규

Bibliothèque: A Library of Folding and Unfolding ● Since the introduction of Conceptual Art in contemporary art, through rigorous collection and analysis of vast amounts of information, an artist, as much as one is an individual, has come to the position oneself as a representative of the phenomena of the times. Following such conditions, an exhibition space has evolved into a conceptual space. Here, art material does not merely imply the artist's information, but it also works as an integrated messenger covering the era, social environment, history, and the everyday lives of people. ● In this exhibition, through Bibliothèque : A Library of Folding and Unfolding, we propose an extensity created not just by the exhibition, but also the research on art, exploring the investigation on the creation and withering of materials harbored by the exhibition space and the preservation of such. The subtitle of the exhibition, A Library of Folding and Unfolding, implies that folding and unfolding of information are not of contrary nature, but one of mutual flexibility. As folding and unfolding are not contrary concepts, this calls for an infinity where folding is followed by another folding, like the way one a part of a line is not a dot. ● Going beyond the question of "What is Bibliothèque?," this is an experimental exhibition looking into the true function of an exhibition space as an instrument in today's art world. We will explore the various roles and possibilities and the time of possibility offered by the space of the gallery through this experiment. The exhibition serves as a procedure for throwing out questions and finding answers on the nature of the exhibition space beyond just a mere space to display artists' works, on what such space collects and preserves this information, and on how some information to be preserved. ■ Yoon Youngkyu

작가포트폴리오 난나_00LP_강민수_강상훈_강원재_강임윤_고등어_공공디자인_곽지영_곽철종_구명선_구민자 _구헌주 구현모_권성운_권순영_권용주_그래피티 리서치 랩_김과 현씨_김기문_김나음_김도희_김미나_김미영 김민준_김새벽_김세진_김소현_김승연_김승택_김시원_김신영_김애정_김영석_김온환_김운용_김윤재 김은수_김은현_김잔디_김재범_김정옥_김지문_김지민_김진기_김창준+박동희_김치샐러드_김태진 김하얀나래_김현준_김혜나_나규환_나카무라테츠야_나키온_나현_남희승_노상준_노유진_노정연 더 예스맨_돗플레이 텔레콤_류현미_문무왕_문정현_뮌_민준일_박경미_박대성_박병래_박상희_박성수 박성준_박소영_박영주_박용식_박재영_박정원_박종호_박준표_박지혜_박진아_박찬진_박천욱_박현두 방윤호_방은겸_백승우_백현희_변시재_변정현_사타_서동욱_서평주_선무_소야_손동현_송차영_송혜선 송호준_수 박_신기운_신동근_신유정_신윤&홍성재_신정필_신창용_심재경_안가영_안경수_안성열 안정주_양소영_양아치_양유연_양진_오석근_오재우_오프닝스튜디오_왕지원_우실하_웁쓰양_유갑규 유쥬쥬_유진영_유현경_윤성지_윤지선_윤지원_윤하민_윤향로_이 완_이관영_이동현_이리케리_이문호 이미라_이미연_이상수_이상준_이상현_이석주_이선경_이세연_이세옥_이솝_이연추_이예린_이예진 이유선_이이다_이인화_이장원_이재범_이재헌_이재훈_이정웅_이정후_이제_이종미_이주영_이주형 이준용_이지별_이지양_이지은_이진주_이진혁_이학승_이현열_이호인_이훈_이희승_이희원(나비) 이희인_임소담_임주연_장마리아_장석준_장성은_장종완_장지윤_전민수_전수현_전수환_전연선_전영진 전지은_정윤희_정은혜_정이바_정지현_정진욜_정태섭_조나 브루커-코헨&캐서린 모리와키_조문기 조영아_조익정_조충연_조혜정_조훈_좋겠다프로젝트_줄리어스 본 비스마르크_지니리_지선경_진상태 차동훈_차지량_천영미_최기창_최문석_최성록_최수앙_최영빈_최윤라_최윤석_최종운_최지연_최태윤 추미림_크리스 칙센트미하이_티더블유_피아 보르그_하용주_하준수_한승구_한영권_한진수_허나래_허수빈 현태준_홍성민_홍원석_알렉산드르마타_마크젠킨스_마이크로웨이브_NY 프로젝트_로사나 마노우체리

부대행사 워크숍_라운드 테이블: 동시대 시각예술의 아카이브 움직임은 무엇을 위한 것인가? Workshop_Round Table: What are the changes in the contemporary visual art archiving for? Table 1_2010.7.23[Fri] 3:00pm-6:00pm : 시각예술 활동가들이 '시각예술 아카이브'를 바라보는 방식 Table 2_2010.8.13[Fri] 3:00pm-6:00pm : 시각예술 기관에서 아카이브의 역할

Vol.20100709d | Bibliothèque: 접힘과 펼침의 도서관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