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편정물

김성호展 / KIMSUNGHO / 金聖昊 / painting   2011_1007 ▶︎ 2011_1103 / 월요일 휴관

김성호_보편정물_장지에 과슈, 아크릴채색_25.5×25.5cm_2011

● 위 이미지를 클릭하면 네오룩 아카이브 Vol.20091106d | 김성호展으로 갑니다.

초대일시 / 2011_1007_금요일_05:00pm

기획 / 갤러리 이레

입장료 / 1000원

관람시간 / 10:00am~06:30pm / 주말_11:00am~07:00pm / 월요일 휴관

갤러리 이레 GALLERY JIREH 경기도 파주시 탄현면 법흥리 1652-405번지 예술마을 헤이리 Tel. +82.31.941.4115 www.galleryjireh.co.kr

사의에 관한 물음 - 의미 부여에선 무엇도 대상이 될 수 있겠지만. 문득 진경산수가 있기 전엔 어떠한 마음으로 산수화를 그렸을까 생각해본다. 또, 그것을 화폭에 옮기고 자신이 산을 그렸다고 생각했을까. 아니면 산이 여기로 옮겨졌다고 생각했을까. 그런 면은 개개의 특성보다는 보편에 치중했기 때문일까. 답 보다는 그들의 심정이 궁금하다. 그리고 그것이 곧 사의인지에 대해 부정이 아닌 고민을 해 본다.

김성호_보편정물_장지에 과슈, 아크릴채색_45.5×52.8cm_2011
김성호_반고흐의 정물화_장지에 과슈, 아크릴채색_60.5×50.5cm_2011
김성호_보편정물_장지에 과슈, 아크릴채색_90×200cm_2011
김성호_보편정물_장지에 과슈, 아크릴채색_91.2×116.8cm_2011
김성호_보편정물_장지에 과슈, 아크릴채색_95×125cm_2011

정물화를 볼 때 동양에서는 사물의 이치를 깨우치기 위한 과정중의 하나이고 서양은 빛과 사물과의 관계, 사물들의 조합에서 오는 구도의 변화와 기법, 표현연구의 과정으로 생각하였다. 이 두가지 관점을 하나의 화면에 넣어 보고자 정물화를 선택했다. ■ 김성호

Vol.20111008i | 김성호展 / KIMSUNGHO / 金聖昊 / paint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