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mento of Momentum 가속의 상징

장재록展 / JANGJAEROK / 張宰錄 / painting.installation   2012_1108 ▶︎ 2012_1129 / 월,공휴일 휴관

장재록_Heart 1_혼합재료_250×200×200cm_2012

● 위 이미지를 클릭하면 네오룩 아카이브 Vol.20110311g | 장재록展으로 갑니다.

초대일시 / 2012_1108_목요일_05:00pm

관람시간 / 10:00am~06:00pm / 월,공휴일 휴관

갤러리 아트사이드 GALLERY ARTSIDE 서울 종로구 통의동 33번지 Tel. +82.2.725.1020 www.artside.org

삶의 가속과 생명의 상징 ● 적어도 300여 년이 흐른 미래에서 지금 우리가 살고있는 시대를 연구하고자 발굴을 한다면. 이라는 가정을 통해 우리의 상상력을 잔뜩 발휘해 보자. 우리가 살고 있는 지금의 시대를 대변하고자 무수히 많은 상징적인 사물들이 떠오르게 될 것이다. 물론, 지금처럼 땅 속에서의 발굴이 아니라 디지털 저장장치라던가 무수히 많은 데이터들이 부유하고 있는 가상공간에서의 발굴 작업이 될 수도 있겠지만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지금을 대표할 수 있는 것은 무엇인가 라는 질문에 대한 답이다. 장재록 작가는 동력기관, 흔히 이야기 하는 자동차의 엔진을 그 답으로 제시하고 있다. 물론, 자동차 엔진이 현재의 문명 전체를 대표할 수 있다는 작가의 의견에 즉각적인 찬성을 하기엔 조금 무리가 따를 수도 있겠지만 현 시대 기술문명의 발전에 있어 동력기관의 발명 전과 후의 발전 속도를 비교해 보면 충분히 작가의 의견에 동의할 수 있을 것 같다. ● 커다란 콘크리트 덩어리를 부수면서 마치 발굴하듯이 작가는 그 안에 들어 있던 엔진을 찾았다. 콘크리트 덩어리에는 ""Heart""라고 새겨져 있다. 작가는 엔진과 심장을 동일시 한다는 얘기다. 수축과 이완을 무한 반복하고 있는 심장과 피스톤 운동을 규칙적으로 반복하는 엔진을 같은 이해선상에 두었다는 것이다. 하나는 생명과 에너지의 상징이고 또 하나는 발전과 가속의 상징이다. 천 위에 먹으로 뉴욕 타임스퀘어의 밤 풍경, 자동차 등 화려한 대상들을 먹 특유의 번짐을 충분히 활용한 모노톤으로 상당히 디테일하게 묘사해 왔던 그 동안의 평면작품들을 떠 올려 봤을 때, 새롭게 시도하는 장재록의 설치작품은 장르적 표현 영역의 확장과 함께 예술적 상상력의 또 다른 지평을 연 듯 하다.

장재록_Another landscape-Benz_면 캔버스에 먹_122×180cm_2012
장재록_Another landscape-Frankfurt HBF_면 캔버스에 먹_122×180cm_2012
장재록_Another landscape-Brooklyn bridge_면 캔버스에 먹_2012

작가의 이러한 표현 영역의 탐구는 영상작업으로까지 이어진다. 발전된 산업사회의 화려한 이면에는 늘 허무와 소외라고 하는 대립의 감정이 항상 공존해 왔다. 노동을 통한 생산의 주체가 경제와 자본의 논리에 의해 생산물로부터 소외되어 왔음은 근현대사를 거쳐오며 충분히 주지되어 왔던 부분이다. 여태 작가는 자신의 평면작품을 통해 이러한 대립의 감정을 꾸준히 표현해 왔다. 그의 영상작업은 이 양면의 감정들을 보다 더 직접적으로 드러낸다. 엔진을 발굴하는 노동행위를 그 어떤 여과장치 없이 그대로 보여준다. 그의 영상작업은 엔진을 찾는 끝이 없을 것만 같은 지난한 노동의 과정을 반복적으로 재생함으로써 과연 우리의 삶을 가속하고 있는 발전의 의미는 무엇일까 고민하게 만든다. ● 오히려 작가는 기술문명의 꽃인 자동차와 그것을 가능케 했던 동력장치의 발전을 표현함으로써 삶의 인위적인 가속보다는 자연과 생명에서 느껴지는 무 동력 발전 에너지에 더 관심을 가져왔는지도 모르겠다. 노동을 통해 발굴된 엔진, 즉 자동 동력장치는 인류의 정신적, 육체적 노동의 결과물이며 그를 통해 인류의 삶에 다양한 편의를 제공하고 있는 자동차 역시 마찬가지다. 이는 일종에 인류가 자연과 더불어 자연을 적응해 가는 과정에서 자연으로부터 획득하고 배운 자원과 기술력이라고 할 수 있다. 지금 이 시대를 살면서 어떠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미래를 위해 개발하고 발전시킬 것인가라는 소비중심의 발전이 아니라 보존과 공존의 논리로 발전하고 개발되어야 하는 것. 작가는 자동차 보닛 위에 비춰진 다양한 풍경을 통해 이를 반추하고 있다. 이는 또한, 인류뿐 아니라 모든 생태계를 이루고 있는 생물들이 지닌 에너지의 공존과 소통을 위한 동력장치로서 생명에너지에 대한 작가적 상상력의 발로이기도 하다. 다시 말해, 인위적인 동력장치는 에너지를 얻기 위해 연료의 소비가 전제되어야 한다. 자연은 말 그대로 스스로 순환하여 에너지를 생산한다. 오히려 거기엔 그 어떤 소비가 전제되는 것이 아니라 순환과 재생산이 전제된다. 따라서 자연은 상상할 수 없을 만큼 커다란 무 동력 발전기라 할 수 있다. 작가는 결국 인위적인 동력장치를 표현함으로써 자연의 무한한 에너지와 그것의 순환에 대한 고민을 지속해 온 듯 하다.

장재록_Memento of Momentum展_갤러리 아트사이드_2012
장재록_Memento of Momentum展_갤러리 아트사이드_2012

물론, 동력장치의 발전에 대한 긍정적인 부분 역시 쉬이 간과할 수 는 없다. 장재록은 새로운 그의 평면작품을 위해 철골구조를 지닌 교각에 관심을 가져왔다. 말 그대로 이쪽과 저쪽을 잇는 의미를 지닌 교각을 통해 작가는 현재와 미래, 과거와 현재 또는 동양과 서양 등 서로 이어질 수 없을 것 같은 두 개의 요소들을 연결한다. 타임스퀘어의 밤 풍경이 화려한 도시의 이면에 놓여있는 산업사회의 허무함을 표현해 왔다면 복잡하게 서로 얽혀있는 철 교각은 산업사회에 대한 작가의 또 다른 해석의 여지를 보여주고 있다. 교각의 발달은 곧 자동차 산업의 발달과 그 궤를 같이 하고 있다. 즉, 자동차를 제조하여 소비하려 할 때, 자동차를 위한 도로가 확보되지 않는다면 그 산업은 큰 의미가 없다는 것이다. 따라서 작가는 현대 산업사회를 이끌어 온 동력기관과 그 동력기관을 활용하려는 다양한 부대산업들이 동시에 발전해 왔음에 주목하며 그것을 작가 특유의 감수성으로 표현해 왔다는 것이다. 따라서 작가는 엔진과 같은 동력기관이야말로 어쩌면 미래에서 현대를 발굴하거나 시대상을 확인하려 할 때 가장 먼저 찾아야 할 유물이 될 것이라는 주장을 하고 있는지 모를 일이다. ● 장재록은 이러한 평면작품이 지닌 여러 가지 의미적 해석의 깊이를 위해 기존에 표현해 온 수묵기법을 보다 더 풍부하게 표현하는 섬세함을 보여주고 있다. 이는 흑백의 또 다른 화려함과 다양한 색의 깊이를 보여주고 있다. 면 천 위에 수묵으로 작업하는 기존의 재료는 고수하면서 그 색감을 한 층 더 풍부하게 담아냄으로써 흑백이지만 강렬한 색채가 느껴지리만큼 그 디테일에 집중했다. ● 작가의 주요 테마인 자동차 역시 최신의 모델을 표현해 왔던 기존의 틀에서 클래식한 모델들을 표현함으로 인해 화려한 문명의 꽃으로서 자동차에 집중해 왔던 작가의 인식의 변화를 보여주고 있다. 예를 들어, 경쟁과 소비를 주도하고 있는 날카로운 산업사회와 그 대립적 감정을 최신의 디자인으로 무장된 화려한 자동차에서 찾았다면 클래식한 자동차에서는 보다 인간적이고 정적인 느낌으로 현 사회를 바라보고 그 속에서 삶을 영위하는 사람들에 대한 따뜻한 인간미를 느꼈다고 해야 할까. 그 변화된 감수성으로 인해 수묵의 깊이뿐 아니라 작품 전체에 면면히 흐르는 역사적 의식의 따뜻함과 품격이 느껴지는 듯 하다. 해서 이제 그의 작품을 쫓아 삶의 가속을 멈추고 우리 주변에 놓여져 있는 생명의 상징들을 찾아내는 통찰의 동력장치에 시동을 걸어야 될 듯 하다. ■ 임대식

장재록_Memento of Momentum展_갤러리 아트사이드_2012

Acceleration of Living and Symbol of Life ● Let's use our imagination for this supposition: if descendants 300 years from now will explore the era when we live now, what will they discover? You may think of numerous symbolic items that represent our time. Of course, unlike today's archeologists who explore underground, they might explore digital storage devices where countless data drift. However, the important point here is the answer to the question of what items represent today, rather than the exploration of cyber space. For the answer, artist Jang Jae Rok offers a power engine, in particular, the engine of a car, which we see every day. Of course, there may be some people who find it difficult to agree immediately on his thought that the car engine can represent our current civilization as a whole. However, if you compare the speed of technology development before and after the invention of the power engine, you will agree fully on his thought. ● Like archeologists explore underground, for his installation work, the artist breaks large concrete lumps and seeks engines in them. And he carves the word ""heart"" in their centers, which means that he identifies an engine with the heart of a person. He understands on the same track the heart of a person that indefinitely repeats contraction and relaxation and an engine that regularly repeats apiston movement. The heart symbolizes life and energy, and an engine the development and acceleration. When I think of Jang Jae Rok's plane pieces, in which he has described the night scene of New York's Time Square, cars, and other luxurious items on fabric, using Indian ink in mono tone, adopting its spreading property, it seems that the installation pieces he newly tries to create show the genre expansion in his expression and opens another horizon of his artistic imagination. ● His exploration in the field of expression expands even into the field of video. In the hidden side of adeveloped industrial society, there are always nihility, isolation, and a feeling of confrontation. As people have gone through modern society since the industrial revolution, it has been noted that the main agents of production, laborers, are isolated from the products by the principles of economy and capital. So far, Jang Jae Rok has steadily expressed emotions of people standing in these confrontations through his plane pieces. However, his videos reveal these emotions further directly. They show the processes of his creation in which he explores an engine from a lump of concrete without any filtering. These works lead the viewer to think about the meaning of technology development that accelerate our lives as they reproduce the repeated imagesof his boring, endless labor where he keeps seeking an engine. ● It seems that he is more attracted to the non-powered development energy that he feels from nature and life, while expressing the development of power engines which have lead the automobile, a flower of technology civilization, to be developed. Automobile engines are the results of people's mental and physical labor, and as a result, the automobiles made with these engines provide people with various conveniences. On the other hand, it is enough to say that these automobiles are resources and technology obtained from nature while humans have lived in nature and have adjusted to it. In this era that emphasizes technology for material civilization, we have to focus on the logic of preservation of nature and coexistence with it. Jang Jae Rok ruminates on this through his work, which describes various landscapes reflected on the bonnet of a car. And his works are the expression of his artistic imagination for the energy of life as a power engine for the coexistence and communication of the energy that all living things in the earth's ecosystem have. In other words, consumption of fuel to obtain energy should be a prerequisite for artificial power engines. In contrast, nature gets energy by circulating itself. Here, there is no consumption of energy, but instead circulation and reproduction are prerequisites. Thus, nature is a huge non-powered plant beyond our imagination. Eventually, it seems that Jang Jae Rok has kept thinking of the infinite energy of nature and its circulation by expressing artificial power engines. ● Of course, the positive point in the development of thepower engine must not be overlooked. Jang Jae Rok has interest in bridge construction with steel beams for his new plane pieces. Through a bridge that connects two sides, he tries to connect two elements that cannot be connected,such as the present and the future, the past and the present, the East and the West, and so on. While the night scene of TimesSquare shows the nihility of the industrial society in the hidden side of a splendid city, the bridge construction that is complexly tangled with steelbeams shows another interpretation of his on industrial society. The development of the bridge is on the same track as the development of the automobile industry. If there were no lanes for vehicles, the automobile industry would be useless for people's lives. Thus, he pays attention to the fact that power engines and their collateral industries have been developed together and expresses thisfact with his artistic sensibility. It seems that he insists that power engineswill be the first relics that future archeologists will explore to examine our current era. ● Jang Jae Rok's plane pieces show a more delicate expression than other existing Indian ink paintings, and thusthe viewer can find more meaningful themes from them. And they present diverse depths and the glamour of black and white painting. He sticks to the traditional painting method that usesIndian ink, but tries to contain more rich tones of Indian ink on cotton fabric. Thus,the viewer can feel a strong impression and see adetailed description in his work. ● When seeing his main object, the car, on which he has focused as a flower of a splendid modern civilization, we can confirm changes in his recognition. These days, he describes classical models, deviating from the latest models that he used to depict. So to speak, while he sought the opposite emotions against the tough industrial society that instigates competition and consumption in the luxurious cars decorated with the latest designs, it seems that he looks at society with a warmhearted view and presents a kindhearted humanity of people in classical cars. His changed sensibility leads the viewer to feel the dignity and warmth of his recognition as well as the depth of Indian ink painting. And it arouses the viewers to stop their acceleration in life and start the engine of their insight to find symbols of life in their surroundings. ■ Gustav D. Yim

Vol.20121108a | 장재록展 / JANGJAEROK / 張宰錄 / painting.install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