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æSS_After Purification

송창애展 / SONGCHANGAE / 宋淐愛 / painting   2013_0529 ▶ 2013_0608

송창애_MæSS_purification 1307_포토콜라주, 먹, 아크릴채색, 한지에 아카이벌 피그먼트_100×164cm_2013

● 위 이미지를 클릭하면 네오룩 아카이브 Vol.20120827i | 송창애展으로 갑니다.

초대일시 / 2013_0529_수요일_05:00pm

관람시간 / 10:00am~06:30pm

공아트스페이스 GONG ART SPACE 서울 종로구 관훈동 198-21번지 2층 Tel. +82.2.730.1144/735.9938 www.gongartspace.com

끊임없이 生成化育하고 변화무쌍한 자연의 이치와 생명력을 강조하기 위하여 상형이 뚜렷하지 않은 구름, 물과 같은 소재를 선택하되, 이를 '결'이라고 하는 공통된 조형언어로 표현하였다. 자연의 결은 유연하며 생동감이 넘치고 끊어짐 없이 이어져 흐른다. 흐르는 모든 것은 살아있고 변화하며 순환하는 성질을 지닌다. 이러한 보이지 않는 자연의 흐름을 인간 본연의 性情과 연계하여 결을 따라 은유적으로 표현하고자 하였다. 물결을 따라 흐르는 운율과 생동감은 모든 만물에 내재하는 고유한 波動의 울림이며, 내면세계와의 공명에 의한 성정의 산물이다.

송창애_MæSS_purification 1325 (B)_ 포토콜라주, 먹, 아크릴채색, 한지에 아카이벌 피그먼트_100×100cm_2013
송창애_MæSS_purification 1302 (blue)_ 포토콜라주, 먹, 아크릴채색, 한지에 아카이벌 피그먼트_100×100cm_2013
송창애_MæSS_purification 1302, 1330, 1332_ 포토콜라주, 먹, 아크릴채색, 한지에 아카이벌 피그먼트_100×100cm×3_2013
송창애_MæSS_purification 1309_흑연, 지우개, 장지, 물기법_160×132cm_2013
송창애_MæSS_purification 1334_흑연, 아크릴채색, 지우개, 물기법_195×540cm_2013
송창애_MæSS_After Purification展_공아트스페이스_2013

인간의 마음은 마치 물과 같아 외부 요인과의 직간접적인 접촉으로 인하여 파동이 일고, 이 파동으로 인하여 변화하고 정화하는 가운데 본래적 자아의 본성을 깨달을 수 있다. 모든 생명의 근원인 물이 우리의 존재의식을 흔들고 일깨우는 이유가 그것이다. 때로는 잔잔하고 때로는 怒濤와 같이 격동하는 다양하고 복합적인 인간의 감정결을 유기체적인 線描를 이용하여 표현하고, 이를 강렬한 색을 덧입힘으로써 다양한 감정의 변화를 유발하고자 하였다. 들숨과 날숨의 숨결은 한번은 陰이 되고 한번은 陽이 되며 반복하고 순환하는 자연의 이치와 다르지 않고 이는 모든 만물과 마음결을 하나로 잇는다. ■ 송창애

Vol.20130529d | 송창애展 / SONGCHANGAE / 宋淐愛 / paint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