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 만남, '텅 빈' 우정의 시작 The First Encounter, The Beginning of 'Empty Friendship'

2014 인천아트플랫폼 5기 입주예술가 프리뷰展 Preview Exhibition by 5th Resident Artists of the Incheon Art Platform 2014   2014_0306 ▶︎ 2014_0531 / 월요일 휴관

초대일시 / 2014_0306_목요일_05:00pm_B동 전시장

참여작가 시각예술부문 / 고영택_김성윤_김준_김희연 노기훈_박신영(뉴질랜드)_방&리_배미정_백승기 앙드레 마에노_양주희_오재우_이수영_정승_정지현 조해준_조현선_최영_Chung Ling Jolene MOK(홍콩) ETC_Guy KONIGSTEIN(오스트리아)_Klega(독일) Patrick MOHUNDRO(미국)_Romy ACHITUV(이스라엘) 공연예술부문 / 프로젝트 그룹 S_김성용_박민선 문학·비평 부문 / 이대범_이설야_이하람 Chun Kwok WONG(홍콩)_Randy GENER(미국) 백령도 평화예술 레지던시 / 공미선_김기라_김수미_배인숙

오프닝 행사「컨템포러리 댄스 퍼포먼스」 김성용댄스컴퍼니무이&게스트 아티스트 이준욱_박은영

주최 / 인천문화재단

관람료 / 책 1권 * 관람료로 기부된 책은 향후 인천아트플랫폼 H동 북카페, G3동 키즈 북카페에 비치되어 시민들이 열람할 예정입니다.

관람시간 / 10:00am~06:00pm / 금,토_10:00am~08:00pm / 월요일 휴관 * 관람시간 30분 전 입장마감

인천아트플랫폼 INCHEON ART PLATFORM 인천시 중구 제물량로 218번길 3 A,B,H동 Tel. +82.32.760.1000 www.inartplatform.kr

인천아트플랫폼(관장 이승미)은 3월 6일(목) 5시 오프닝을 시작으로 3월 7일(금)부터 5월 31일(토)까지 인천아트플랫폼 레지던시 프로그램의 시작을 알리는 5기 입주예술가 프리뷰『첫 만남, '텅 빈' 우정의 시작』을 개최한다. 인천아트플랫폼 22개 스튜디오와 9개의 게스트하우스, 백령도 평화예술 레지던시에는 2014년도 한 해 동안 8개국(한국, 뉴질랜드, 미국, 독일, 이스라엘, 오스트리아, 홍콩, 일본)의 36개팀(41명) 예술가들이 입주하여 창작활동을 진행해 나갈 계획이다(국내 작가는 1년 또는 6개월 국외 작가는 3개월). 5기 입주예술가들의 대표 작품을 한눈에 살펴 볼 수 있는 이번 행사는 다양한 국가, 역사, 문화적 배경을 가진 예술가들이 일시적으로 인천 지역과 인천아트플랫폼, 백령도와 같은 창작공간에서 향후 어떤 창작활동을 펼쳐나갈지를 그 가능성을 가늠해볼 수 있다. 인천아트플랫폼은 프리뷰전을 통해 2014년 새롭게 입주하여 '텅 빈' 우정으로 다양한 관계를 맺을 5기 예술가들의 활동을 알리고자 한다.

노기훈_미쟝센 #20131005 서울역_피그먼트 프린트_97×119cm_2013
김기라_이념의 무게에 관한 4가지 이야기_4채널 영상설치_00:10:00_2014
Chung Ling Jolene MOK_the not so ongoing smoke_HD 영상_00:07:22_2012
고영택_동호회(ND League)_단채널 영상_00:11:00_2013

전시명『첫 만남, '텅 빈' 우정의 시작』은 적게는 3개월에서 길게는 1년 동안 동거동락하며 지내게 될 5기 입주예술가들이 맺을 서로간의 '관계'를 뜻한다. '텅 빈 우정'은 의무감과 책임감으로 맺는 우정이 아니라 진공의 거리를 두며 갖는 관계를 뜻한다. 이는 깊숙이 개인의 길을 묵묵히 걸어가고 있지만 적당한 거리에 위치하여 간섭은 하지 않되 서로가 잘 되기를 진심으로 바라는 진정성의 관계를 의미한다. 특히 이번 5기 입주예술가의 프리뷰전『첫 만남, '텅 빈' 우정의 시작』에서는 예술가들의 커뮤니티·사회·역사 등과 '관계 맺음'을 살펴볼 수 있는 작품들이 다수 출품될 예정이다. 개인의 삶이 우선시되지만 동시에 아이러니하게 소통이라는 단어가 난무하고, 공동체 담론이 중요시되는 오늘, 관람객은 여러 각도에서 '관계'에 대해 조명하는 참여 작품을 통하여 다시 한 번 (우리 사회의) 관계맺음이란 무엇인가에 대해 고민해볼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을 것이다.

프로젝트 그룹 S_경계_공연영상, 실_가변크기, 01:00:00_2014
공미선_착한공미선, 이제그만할래요-가족_퍼포먼스, 사진_50×50cm_2009
방&리_Friendship is Universal_모자이크 생성 영상_00:13:27_2013
박민선_태국 라텍스 관광_영상, 페이퍼 마셰, 아크릴채색, 오브제_가변크기, 00:10:00_2013

구체적으로, 설치 예술가 정승은 세대 간의 갈등, 정치적·사회적 관계를 표현하는 외부 설치 작품「대립」을 통해 동시대의 성찰을 관객들과 공유하길 시도한다. 정치-사회-문화 사이에서 예술가의 역할을 고민해 온 영상설치 작가 김기라는「이념의 무게에 관한 4가지 이야기」영상작품을 통해 이념, 정치, 세대, 지역, 노사, 남녀 안에서의 갈등과 대립, 충돌 속에서 개인의 순간들을 보여준다. 이 밖에도 개인의 성장 과정 속에서 일률적으로 사회화되는 것을 탈피하기 위해 단체 사진촬영 시 특이한 복장을 하며 정체성을 찾는 공미선의「착한공미선, 이제그만할래요.」시리즈 작품, 한국의 급속 성장과 더불어 불안정한 관계의 형성으로 자주 실행되는 집회·시위 등 집단 행위를 보여주는 사진작가 노기훈의「미쟝센」시리즈, 한 가상의 여성이 지리적·경제적·문화적 측면에서 역사에 편입되지 못하고 개인으로만 기억되는 현실을 보여주는 그룹 ETC의 영상설치 작품「만개의 파도」, 한국 사회의 급속한 서구화로 인해 발생한 가족 구조 변화와 빈곤한 노인층을 표현한 로미 아키투브(Romy Achituv, 이스라엘)의 설치영상 작품「조각보」, 인간과 공간이 만나며 생기는 충돌과 발견을 현대 사회 시스템 속에서 갇혀버린 우리의 모습에 빗대어 표현하는 그룹S의 퍼포먼스 영상작품「경계」등 관계에 대해 고찰한 다양한 작품이 선보일 예정이다.

이하람_떠난 뒤에 오는 것들_가변크기_단행본, 사진, 텍스트_2014
정승_프리뷰전 홍보용 사진
ETC_만개의 파도_판소리 창작공연, 단채널 영상_00:37:00_2013

3월 6일 오후 5시부터는 5기 입주예술가들의 소개가 시작된다. 오프닝 행사에는 국제적으로 활동하고 있는 무용가이자 인천아트플랫폼의 5기 공연예술부문 입주예술가인 김성용이 인천아트플랫폼 공간에서의 느낌을 10분간 즉흥적으로 표현하는「김성용댄스컴퍼니무이와 게스트 아티스트 이준욱, 박은영의 컨템포러리 댄스 퍼포먼스」를 선보인다. 인천아트플랫폼 A동에는 2014년도 5기 입주예술가들이 올 한 해 동안 진행해 나갈 활동창작계획을 한눈에 볼 수 있도록 활동 계획서가 설치되어 입주 예술가들의 자세한 계획을 살펴볼 수 있다. ● 3월 프리뷰전부터는 관람료로 책 1권을 기부받을 예정이다. 시민으로부터 기부된 책은 인천아트플랫폼 H동 '북 카페 다설'과 G3동 '키즈 북 카페'에 비치되어 시민들이 볼 수 있도록 기회를 마련할 예정이다. ■ 인천아트플랫폼

Vol.20140306d | 첫 만남, '텅 빈' 우정의 시작-2014 인천아트플랫폼 5기 입주예술가 프리뷰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