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유 sayu 思惟

고강필展 / KOGANGPIL / 高康弼 / painting   2014_0321 ▶︎ 2014_0403

고강필_사유 sayu 思惟展_레스빠스71_2014

고강필 홈페이지_www.kogangpil.com

별도의 초대일시가 없습니다.

관람시간 / 10:00am~07:00pm

레스빠스71 LESPACE71 서울 강남구 압구정로 71길 5 (청담동 141-11번지) 중인빌딩 B1 Tel. +82.2.511.7101 www.lespace71.com

나는 사유思惟하는 인간의 형상, 사유의 무게를 저울질 하는 작업을 한다. 삶에서 느끼는 고단함, 인간관계의 불편함, 미래에 대한 불안감, 과거의 죄책감과 후회를 사유思惟해본다. ● 작업 진행은 밑그림을 그리기 위해 캔버스 위에 화선지를 올리고 여러 각도의 사유의 형상을 구상한다. 그리고 고개 숙인 인간의 형상을 스케치한다. 화선지 위에 색칠 작업을 하면 화선지의 흡수성에 의해 캔버스에 색의 흔적이 남는다. 마치 인간의 상흔이 새겨진 것처럼 얼룩이 져있다. 캔버스의 흔적 위에 여러 겹의 색을 칠한다. 겹겹의 색 층은 층마다 색을 혼합하여 다르다. 색의 혼합 과정에서 우연과 필연이 섞여서 캔버스에 그려진다. 색의 혼합과정에서 의도치 않게 만들어진 색은 캔버스 위에 우연의 상황이 연출되어 미묘한 색의 차이를 나타낸다. 겹겹이 쌓인 색은 인간의 삶과 운명에 대해 사유思惟하는 것이다. 그리고 전체의 화면에 반복적으로 몇 번 색을 칠한다. 그러면 인물의 형상과 여백과의 조응 속에서 울림이 형성 된다.그것은 알 수 없는 존재들과의 충돌로 인해 폭발하고 사유思惟의 파편은 반복된 삶의 시공간을 떠돌고 있다. ● 사유思惟의 무게에 꺾어 내려가는 인간의 사유思惟는 그 주위를 채우고 있는 여백 속에 인식할 수 없는 존재들과의 만남 속에서 사회적 자연적 풍화작용을 일으켜 '사람은 무엇으로 사는가?' '인간은 어디로 흐르는가?', '나는 결국 무엇 하러 이 세상에 태어났는가?' 의 의미를 생각하며 존재의 본질을 찾으며 아래로 꺾어 내려간다. 급변화되는 현대사회 속에서 인간의 허황된 꿈과 욕망, 외적인 겉치레들이 타버리고 인간 그 자체의 본질만 남아있는 인물의 사유思惟의 형상이다. ● 사유의 무게 풍선 안에 있는 물의 양에 의해 부피가 달라진다. 물의 중량에 의해 삶의 무게는 차이가 난다. 한정된 물로 각 풍선에 분배되고 물은 사유의 무게의 분배의 불균형을 이룬다. 나는 인간의 삶과 운명에 대해 사유하는 것을 풍선의 늘어나는 고무의 특성과 물로 표현해 보았다. ■ 고강필

고강필_sayu2013-1_캔버스에 아크릴채색_162×130cm_2013
고강필_sayu2013-2_캔버스에 아크릴채색_162×130cm_2013
고강필_sayu2013-3_캔버스에 아크릴채색_130×130cm_2013
고강필_sayu2013-5_캔버스에 아크릴채색_162×130cm_2013

我从事思考人类形象、衡量思维重量的相关创作。我试图思考生活中令人感到疲倦、人与人之间的不便、对未来的不安,以及对过去的罪责感与悔恨的理由。 ● 在创作过程中,为了打草稿,我先在油画布上放置宣纸,然后对各个角度的思维形象进行构想,并对低着头的人的形象进行了描绘。在宣纸上着色时,利用宣纸固有的 吸水性在油画布上留下痕迹。就像人类刻骨铭心的伤痕一样,留下了斑点!在油画布的痕迹上面,进行了多层着色,颜色交叠在一起,每层的颜色因混合而变得不同,在颜色的混合过程中,掺杂了偶然和必然,在油画布上留下了痕迹,无意中调制出的色彩在油画布上演出了偶然的、微妙的色彩差异,这些层层叠叠的色彩,正 是对人的生活与命运的思考。我在整体的画面上也反复进行了几次涂色,在人物的形象和空白的呼应中形成了回音,它们因为与无法预知的存在之间的冲突而爆发,让人联想起思维的碎片,和反复生活的时空感 ● 在思维的重量弯折而下的思索的人类,在与周围的空白,与无法预知的存在相遇中,引发了社会性、自然性的风化作用。在思考 "人为何而生?","人将去到哪里?","我到底是为什么要出生在这个世界上",在寻找存在的本质的过程中,向下弯折并延续下去。在急剧变化的现代社会中, 将人类虚晃的梦想、欲望和外在的面具烧个精光, 只留下拥有人类本质的人的思维形象! ● 思维的重量 "根据气球中水的含量,它的体积会有所不同。根据水的重量,生活的重量也存在着差异。分配在各气球中的量的不同,引发了思维重量分配的不均衡。我正是通过拉长气球的橡胶特性和水,来表现对生活,以及命运的思考!" ■ 高康弼

고강필_sayu2013-8_캔버스에 아크릴채색_90.9×72.7cm_2013
고강필_Weight of sayu2014-1_물3L, 풍선, 털실_40×18×18cm_2014

What I engage myself is the job of weighing on a scale theshape of the human being in thinking and his speculations. I am into speculating about the weariness felt in life, discomfort of human relations, anxiety about the future, and a guilty sense or regret about the past. ● To proceed with work, put on ricepaper on canvas for a rough sketch and conceive the images of thinking from many angles. Then draw a sketch on the human shape with his head down. Coloring job on the rice paper makes the trace of colors left on canvas by absorption of the paper, blotted as if human scars have been carved. On the traces of the canvas add colors in layers. Multifold colors differ from layer to layer by mixture of colors. While mixing colors, accidents and necessities are mingled with each other to be expressed on the canvas. Colors made unintentionally in this process produce chance conditions on the canvas portraying a subtle difference of colors. Colors piled up one upon another mean the human being's speculating about their life and destiny. Then, for the entire picture, colors are applied several times repeatedly, which forms an echo in correspondence between the figure's image and margin. It bursts out by dint of the collision with unintelligible beings while scraps of thinking are wandering around the time and space of a repeated life. ● Human thinking under the pressure of the weight of thinking causes social and natural weathering in a chance encounter with unrecognizable beings in the margin filling up the circumference. This leads to asking 'What makes man lead a life?' 'Where is man to go?' and 'For what was I born in the world after all?'and looking for the essence of existence, snapping downwards. It is the shape of man in thinking who is left only with the essence of man himself when his empty dream and desire, ostensible decorations have burned out in modern society which is changing so rapidly. ● Weight of sayu (contemplation,meditation,thought) Amount of water in a balloon makes the volume differ. Weight of water varies the weight of one's life. limited water allotted to each balloon makes imbalance in allotting the weight of thinking. In this work of mine, human thinking about their life and destiny was expressed by the balloon’s characteristic of elastic rubber and water in it. ■ KOGANGPIL

Vol.20140321a | 고강필展 / KOGANGPIL / 高康弼 / paint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