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상의 매력

권혜성展 / KWONHYESUNG / 權惠星 / painting   2014_0811 ▶ 2014_0817

권혜성_꿈의 작업실_캔버스에 아크릴채색_116.8×91cm_2014

● 위 이미지를 클릭하면 권혜성 블로그로 갑니다.

별도의 초대일시가 없습니다.

관람시간 / 10:00am~06:00pm

갤러리 자인제노 GALLERY ZEINXENO 서울 종로구 창성동 130-5번지 Tel. +82.2.737.5751 www.zeinxeno.com

삶을 보는 눈과 느끼는 감정이 달라지는 그 순간에 나의 삶은 예측하지 못했던 방향으로 변화되어 일종의 여행 또는 흥미로운 모험이 되기도 했다. 화가란 이미지들과 노닐며 그림 속에 주관적인 세상을 만들어 가기 때문에 삶을 해석하는 새로운 관점을 순간순간 창조해낼 수가 있다. 나의 그림 속에는 먼저 소소한 개인적 일상 공간이 배경에 깔린다. 그리고 서서히 농담같이 엉뚱한 존재들이 출현하며 자유롭게 떠다니는 이미지들을 즐겨 그린다. 그 이미지들이란 바로 화가가 상상의 상징물이라 명명한 존재들로 유유히 헤엄치는 물고기의 형상들이 가장 자주 등장한다. 가끔은 날개 달린 장난감, 수상쩍은 색상으로 변모하여 존재의 의미를 궁금하게 만드는 과일과 화초, 새 등의 형태이기도 하다. ● 내가 발을 딛고 있는 시공간을 초월하여 상상의 자유에 푹 빠지는 순간은 비록 찰나이지만, 그림 속 상상의 상징물들은 마치 영원을 사는 듯 방해받지 않고 자유롭게 날아다닌다. 그들의 모습은 어딘지 낯선 느낌이나 실상 나의 삶의 어딘가에서 자주 마주치고 사는 일상 존재들을 부조리하게 변형시킨 조형들이다. 공간 속에 합리적인 위치를 점유했거나 색과 형이 변형된 이미지가 아니었다면 이 엉뚱한 존재들은 누구나 친근하게 느끼는 평범하기만 한 존재들이었을 것이다. 화가의 주관에 의해 불합리한 상상의 이미지들로 재탄생되면서 구태의연한 삶에 활력을 불어넣는 새로운 역할을 부여받았다. 그들은 경쾌한 몸놀림으로 그림 밖 누군가의 가슴으로 날아갈 수도 있다.

권혜성_어딘가의 여행_캔버스에 아크릴채색_72.7×60.6cm_2014
권혜성_일상-상상_캔버스에 아크릴채색_72.7×60.6cm_2013
권혜성_유미주의자의 계단_캔버스에 아크릴채색_72.7×60.6cm_2014
권혜성_소년의 꿈_캔버스에 아크릴채색_72.7×60.6cm_2014
권혜성_잡을 수 있을까_캔버스에 아크릴채색_116.8×91cm_2014
권혜성_넘김의 미학_캔버스에 아크릴채색_53×45.5cm_2013

어딘가 꽉 막힌 생활, 반복되다 못해 매너리즘에 빠져버린 일상을 다채로운 색으로 물들이는 이 상상이라는 존재는 나에게 꽤 매력이 있다. 삶의 흐름에 유쾌한 불협화음을 만들며 변주를 이루고 일상을 예술로 변화시키는 힘을 가진 존재라고 생각하기 때문이리라. 묵직한 고민을 안고 어제와 비슷한 무채색의 오늘을 사는 이들이 예술과의 공감을 통해 상상 한 조각씩 가슴에 주워 가시길. ■ 권혜성

Vol.20140811d | 권혜성展 / KWONHYESUNG / 權惠星 / paint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