팔로우-미 八路友美 Follow Me

난지 8기 리뷰展   2014_1218 ▶ 2015_0118 / 1월1일,월요일 휴관

초대일시 / 2014_1223_화요일_04:00pm

참여작가 강서경_김다움_도수진_민진영_박승원 박재영_윤주희_이지양_이지연_이피_장성은 장종완_전하영_정은영_정희승_진기종_최선 최수정_최태훈_홍정표_한석현_유병서

개막축하공연 / 2014_1223_화요일_06:00pm_로비 공연그룹 / 쓰레기스트_앵클어택

기획 / 난지미술창작스튜디오 semananji.seoul.or.kr

관람시간 / 10:00am~08:00pm / 주말,공휴일_10:00am~06:00pm / 1월1일,월요일 휴관

서울시립 북서울미술관 Buk Seoul Museum of Art 서울 노원구 동일로 1238(중계동 508번지) 전시실 2 Tel. +82.2.2124.5201 sema.seoul.go.kr sema.seoul.go.kr/bukseoul

난지미술창작스튜디오는 서울시립미술관에서 운영하는 레지던시프로그램으로서 예술가들이 거주하면서 작품 활동을 하는 창작공간이며, 젊은 예술가들의 다양한 예술적 실험과 연구, 전시와 교류가 활발히 벌어지고 있는 생생한 미술현장이다. ● 전시명『팔로우-미』는 '여덟八 길路 벗友 아름다울美'와 'Follow Me'의 의미로서, 8기 미술가들이 서로 벗이 되어 길을 나선다는 뜻이면서, 선두에서 길을 개척하는 아방가르드 미술가를 표현한다. 다시 말해,『팔로우-미』展은 창조적이고 실험적인 스물 한명의 8기 작가들이 지닌 정신과 태도를 말하며, 그들이 한 해 동안 열정으로 일궈낸 작품들로 이루어진 전시이다.

김다움_속삭임과 두 번의 눈짓_알루미늄 프로파일, 투명 필름 프린트, 칼라 필름, 거울 필름_ 가변크기_2014
강서경_화탑 畵塔+둥근 계단_장지에 과슈, 회화 쌓기, 철제 구조물 위에 실감기, 나무바퀴_ 287×40×110cm_2013~4
민진영_연약함, 위대함_레진에 아크릴채색, 천, 빛_89×365×146cm_2014

그들은 버려진 물건들, SNS와 같은 현대인의 인터페이스, 건축물, 폐기된 목재, 가죽 등 기존예술의 소재와는 이질적이면서 특이한 재료를 사용하기도 하고, 사진이나 그리기의 방식을 고수하면서도 장르에 대한 질문을 던지거나, 또는 그 한계를 넘어서기 위해 사진을 반복적으로 결합하거나 지각을 교란시키는 방식을 취하기도 하며, 무의미한 반복으로 서사적인 공간을 구축하거나 사회적인 사건을 재료로 활용해서 그리기를 시도하기도 한다. 또한, 무한한 상상력이나 가상의 시나리오를 기반으로 한 조각이나 공간설치 작업, 현시대의 불안정함에 대한 해결책을 찾기 위해 몸의 원초적인 움직임을 탐색하기도 하고, 매체적인 실험이나 다른 장르를 다루면서 사회적인 문제나 역사에 대한 질문을 던지기도 한다. 때론 예술을 통해 현실을 비판하기도 하고, 세상을 이해하거나 소통하려고 노력하기도 하며, 예술에 대해 의문을 던지거나 부정하기도 하면서 자신의 표현의지를 실현하고 각자의 삶의 흔적을 남기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고 있다.

이지연_강변북로-침묵의 울림_풀 HD 영상설치_00:04:36_2014 (Visual effect Supervisor_신유진 / Sound Designer_윤영완)
장성은_Hold up_아카이벌 피그먼트 프린트_108×148cm_2014
정은영_정동의 막_단채널 영상_00:15:36_2013

『팔로우-미』展은 8기 작가의 지난 일 년간의 성과를 되돌아보는 리뷰전으로서 서울시립미술관에서 선정한 역량있는 예술가들의 실험적인 현대미술을 한자리에서 느낄 수 있는 기회이자 순수한 젊은 예술가들의 열정을 확인할 수 있는 전시가 될 것이다. ■ 난지미술창작스튜디오

Vol.20141218i | 팔로우-미 八路友美 Follow Me-난지 8기 리뷰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