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sible or invisible

조원준展 / JOWONJUN / 趙原晙 / painting   2014_1227 ▶ 2015_0108

조원준_The Gap series # 1_혼합재료_106.5×137cm_2013

별도의 초대일시가 없습니다.

관람시간 / 10:00am~07:00pm

갤러리 화인 GALLERY FINE 부산시 해운대구 해운대해변로 287 씨클라우드 호텔상가 111,112호 Tel. +82.51.741.5867 www.galleryfine.net

호주의 다문화는 다른 문화들이 만나고 공존하여 빚어낸 다양성이 존중되는 나라중 하나이지만, 그 다양성이 심한 부작용을 초래하기도 한다. 나의 작품들을 통하여 말하고자 하는것은 한국인으로서 호주에 거주하며 그 다문화를 직접 체험하고 느끼는 경험에서 나오는 소외된 혹은 외로움 등의 감정을 표현하고자 한다. 다른 이민자들이 느끼는 것처럼 그런 소외된 감정은 다른 문화, 다른 언어, 다른 겉모습에서 부터 나오는 것이고 이런 이질감, 다른 문화에 동화되지 못하는 감정들을 나의작품을 통하여 나타내려한다. ■

조원준_The Gap series # 4_혼합재료_90×120cm_2013
조원준_The Gap series # 5_혼합재료_76×55cm_2014
조원준_The Gap series # 6_혼합재료_33×55cm_2014
조원준_The Gap series # 7_혼합재료_33×55cm_2014
조원준_The Gap series # 8_혼합재료_60×185cm_2014

Australia is one of the nations in which different cultures meet, live and shape the diversity of Australian culture. However, diversity can cause some unpleasant, even traumatic life experiences. This proposed research aims to explore the possible expression of some alienated emotional experiences in such a cross-cultural context, which have arisen from some personal experiences of being Korean in Australia, through art practice. Like many immigrants in Australia, my alienated emotional experiences have been common due to the differences of culture, language and physical outer appearance. Therefore, this research intends to search for visual expressions to reflect some issues on disconnection and alienation from a personal perspective. ■

Vol.20141227f | 조원준展 / JOWONJUN / 趙原晙 / paint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