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 My Love

2015 롯데갤러리 발렌타인데이 특별展   2015_0127 ▶︎ 2015_0331 / 백화점 휴점 시 휴관

초대일시 / 2015_0204_수요일_06:00pm_영등포점

참여작가 김한나_뮹(MUUNG)_신동진_윤서희 장수지_정성원_천성길_최정유_홍지연

기획 / 롯데갤러리 영등포점 협찬 / 롯데제과㈜

2015_0127 ▶︎ 2015_0222 관람시간 / 10:30am~08:00pm / 금,토,일_10:30am~08:30pm / 백화점 휴점 시 휴관

롯데갤러리 영등포점 LOTTE GALLERY YEONGDEUNGPO STORE 서울 영등포구 경인로 846 롯데백화점 영등포점 10층 Tel. +82.2.2670.8889 blog.naver.com/ydpgallery

2015_0301 ▶︎ 2015_0331 관람시간 / 10:30am~08:00pm / 금~일요일_10:30am~09:00pm / 백화점 휴점시 휴관

롯데갤러리 광복점 LOTTE GALLERY GWANGBOK STORE 부산시 중구 중앙대로 2(중앙동 7가 20-1번지) 롯데백화점 광복점 아쿠아몰 10층 Tel. +82.51.678.2610 blog.naver.com/lottekb

2015 롯데제과 협업 아트패키지 ● 인생의 희로애락은 사랑이라는 감정에 고스란히 담겨있다. 가슴 떨림과 설렘에 세상 최고의 기쁨을 느끼다가도 가시 같은 비정함과 슬픔을 경험하게 되는 것이 사랑의 모습이다. 사랑에 빠지고 이별하는 보편적인 인간의 경험은 인간 내면의 실존적 고민에서부터 비롯된다고 할 수 있다.

홍지연_moving heart_캔버스에 아크릴채색_72.7×90.9cm_2009

롯데갤러리는 밸런타인데이를 기념해 현대미술가 9인이 제시하는 사랑이라는 주제로 전시를 진행한다. 홍지연 작가는 민화의 강렬한 색채와 화려함을 재해석하여 작품을 제작한다. 모란꽃, 복숭아, 잉어, 나비, 봉황 등이 노니는 화폭은 현대적 감각으로 새롭게 태어난 환상적 공간이다. 작품에 등장하는 혼합된 소재들은 화려한 색채와 연합하여 인간이 경험하는 희노애락을 대변한다.

김한나_내가 좋지_캔버스에 유채_80.3×65.1×4cm_2014
뮹_candy puff girl_캔버스에 유채, 아크릴채색_각 130×80.3cm_2015
장수지_소녀_장지에 혼합재료_72×72cm_2013
장수지_소녀_장지에 혼합재료_72×72cm_2013
장수지_소년_장지에 혼합재료_72×72cm_2013

김한나, 뮹, 장수지 작가는 소녀를 매개체로 사랑의 감성을 나눈다. 김한나는 일상에서 느끼는 미묘한 감정을 토끼라는 매개체와 나누면서 공감대를 형성한다. 일상에 피곤하고 지친 현대인들은 토끼와 소녀가 나누는 관계를 통해 치유의 감정을 경험하게 된다. 은 다양한 의상과 브랜드의 로고, 악세서리에 의해 개인의 정체성이 드러난다는 점을 착안해 작업한다. 사탕을 들고 정면을 응시하는 커다란 눈을 가진 소녀는 나약한 모습이 아닌 당당한 모습으로 그려진다. 빨간 머리 앤을 연상시키는 묘한 눈동자를 가진 장수지 작가의 소녀는 고전적인 포즈로 정면을 응시한다. 작가는 단발 머리와 홍조, 주근깨 등 마치 어린 소녀처럼 분장한 모습을 통해 정신적으로 미성숙한 현대인의 불안과 감정의 혼란을 보여주고 있다.

윤서희_Monaco_캔버스에 아크릴채색_130.3×97.3cm_2014

윤서희 작가는 우리가 잘 알고 있는 연인들과 사랑 이야기를 작품으로 재탄생 시킨다. 이효리와 이상순, 존 레논과 오노 요코 등 유명한 연애 스토리와 웨딩드레스를 입고 있는 그레이스 켈리의 모습을 통해 우리가 느끼는 사랑의 감정을 표현한다.

정성원_Antic and Lambs_캔버스에 유채_80×91cm_2013
천성길_양풍선 초콜릿_합성수지, 우레탄 페인트_12×18×8cm_2015
최정유_Shooting Love_스테인리스, 브론즈에 우레탄 페인트_2013
신동진_Be My Love_캔버스에 스프레이_각 120×50cm_2014

정성원, 천성길, 최정유는 동물을 소재로 인간의 감정을 표현한다. 정성원 작가는 토끼, 양, 사슴 등 유순한 동물을 통해 따뜻한 인간관계와 포근한 감성들을 표현한다. 추상화된 배경에 정밀하게 묘사된 동물의 평화로운 모습은 작가가 꿈꾸는 이상향이다. 섬세한 필치와 몽환적 색채가 어우러진 그의 작품은 순수한 행복을 전달한다. 천성길 작가는 기린이나 코끼리 같은 동물을 풍선이라는 유기적이며 연약한 매체 안에 가두는 작업을 진행한다. 풍선의 물질감은 사물과 결합하여 물리적 긴장감을 창출하는데 하트 형태의 풍선 또한 이 작업의 연장선상에 있다. 사랑이라는 감정을 풍선으로 표현하여 그 유한함과 긴장감을 드러내면서도 풍선이 가지고 있는 유희적 측면을 부각시켜 유머러스하게 표현한다. 최정유 작가는 톰과 제리라는 만화 캐릭터를 가지고 인간관계와 그 사이의 여러 감정을 표현한다. 서로의 빛이 되고 그림자가 되는 톰과 제리의 유쾌한 모습을 통해 사랑의 모습을 보여준다. 신동진 작가는 사랑이라는 주제를 자신만의 패턴으로 표현한다. 유기적인 선들이 만들어내는 율동감과 구체적인 사물들이 조화롭게 구성되어 사랑의 엠블럼으로 탄생한다. ● 올해로 4회째 진행되는 이번 전시는 롯데제과와 협업한 아트초콜릿이 출시되어 더욱 의미를 부여한다. 이번 전시는 현대미술을 통해 인류 보편의 감정인 사랑의 다양한 스펙트럼을 경험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 권윤경

Vol.20150127e | Be My Love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