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유진展 / KANGYUJIN / 姜洧眞 / painting   2015_0205 ▶︎ 2015_0305 / 일,월요일 휴관

강유진_Bedroom with Red_캔버스에 애나멜, 아크릴채색_130×160cm 2006

● 위 이미지를 클릭하면 네오룩 아카이브 Vol.20120629f | 강유진展으로 갑니다.

초대일시 / 2015_0205_목요일_06:00pm

관람시간 / 10:00am~06:00pm / 일,월요일 휴관

두산갤러리 뉴욕 DOOSAN Gallery New York 533 West 25th Street, New York, NY 10001 Tel. +1.212.242.6343 / 6484 www.doosangallery.com

두산갤러리 뉴욕은 2015년 2월 5일부터 3월 5일까지 강유진의 개인전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에는 초기부터 최근까지 작가가 해왔던 회화들 중 약 10여점의 대표작을 선별하여 전시할 예정이다. 강유진은 자신이 경험한 고층건물이나 갤러리 공간 등 도시의 공간과 고깃덩어리나 심장과 같은 이질적인 요소들을 초현실적 이미지로 병치시킨 후 이 위에 다시 흩뿌려지고 흘러내리는 물감의 흔적을 통해 새로운 긴장감이 넘치는 화면으로 재탄생시킨다. 또한 복사기를 이용하여 사진 이미지를 확대하거나 형태를 분절시킨 후 작품의 소재로 사용하여 대상을 무관심적으로 다루고 작가의 정서 표현을 최소화하므로써 기존의 추상적 이미지와는 다른 화면을 구성해낸다.

강유진_Meat in the Gallery_캔버스에 애나멜, 아크릴채색_112×162cm_2007
강유진_안으로 혹은 바깥으로-심장과 구겐하임 사이에서_ 캔버스에 애나멜, 아크릴채색_162×227cm_2007

일례로 「안으로 혹은 바깥으로-심장과 구겐하임 사이에서」 작품을 보면 왜곡된 형태의 구겐하임 미술관과 전통적인 1점 투시도법으로 표현된 수영장 그리고 이질적인 심장의 조합은 회화사에서 탐구되었던 평면과 지각에 대한 근본적인 문제들을 바라보는 작가의 태도와 관점이 잘 드러난 작품이라 할 수 있다. 이러한 방법을 통하여 강유진은 단순히 오브제의 기호적 의미나 외형을 재현하는 것이 아니라 다양한 회화의 표현양식을 하나의 화면에 해체적으로 재조합하므로써 변화하는 화려한 풍경의 이면에 존재하는 본질을 종합적 시각으로 보여주고자 한다. 강유진 (b. 1977)은 서울대학교 서양화과 졸업 후 서울대학교 서양화대학원, 골드스미스대학교와 런던대학교 파인아트대학원 파인아트를 전공했다. 갤러리 선컨템포러리 (2012, 서울, 한국), Gallery Resy Muijers (2011, 틸버그, 네덜란드), 영은미술관 (2009, 경기, 한국), 금호미술관 (2006, 서울, 한국), 일민미술관 (2003, 서울, 한국) 등에서 개인전을 개최했고, 스페이스 K (2013, 광주, 한국), 금호미술관 (2011, 서울, 한국), 자하미술관 (2010, 서울, 한국), 인터알리아 (2010, 서울, 한국), 두산갤러리 (2009, 서울, 한국), Gallery I-MYU (2008, 런던, 영국), Trafalgar Galleries (2006, 런던, 영국) 등 다수의 그룹전에 참여했다. ■ 두산갤러리 뉴욕

강유진_Ciudad de las Artes y las Ciencias (City of Arts and Sciences)_ 캔버스에 애나멜, 아크릴채색_162×112cm_2009
강유진_The Way to Stubai_캔버스에 애나멜, 아크릴채색_97×145cm_2010

Doosan Gallery New York is pleased to announce the solo exhibition of Yujin Kang from February 5th through March 5th, 2015. This exhibition will feature a selection of representative works from Kang's early to recent work. Kang juxtaposes disparate elements such as skyscrapers and gallery spaces, as well as other urban environments with a chunk of meat or a heart, creating surrealistic images. Then, she further intensifies the tension through the scattered and dripped marks of enamel paint on the surface of the image. In addition, Kang uses the Xerox machine to enlarge or to divide the forms in the image, then uses that as material for her work. In this way, the artist is able to engage with the subject matter with distance, minimizing the artist's direct emotional expression, composing a picture that is different from conventional abstraction. For example, Kang's Inward or Outward -between heart and Guggenheim Bilbao Museum depicts a distorted Guggenheim Museum, a traditional one-point perspective drawing of a swimming pool, as well as a heart. This combination of disparate elements successfully brings out the attitudes and viewpoints of an artist who is concerned with the fundamental issues regarding perception and dimension explored in history of painting. Through this methodology, Yujin Kang is not merely reproducing the symbolic meaning of an object or its appearance. But by synthetic form of expression, she deconstructs and reconstructs an image, revealing through composite imagery that there may be another essence behind seemingly brilliant landscapes. Yujin Kang (b. 1977) received her B.F.A in Fine Arts from Seoul National University, M.F.A from Seoul National University, and M.A from Fine Arts Department at Goldsmith College and University of London. She has had solo exhibitions at Gallery SUN Contemporary (2012, Seoul, Korea), Gallery Resy Muijers (2011, Tilburg, Netherland), Kumho Museum (2006, Seoul, Korea), and Ilmin Museum of Art (2003, Seoul, Korea). Her works have also included in group exhibitions at Space K (2013, Gwangju, Korea), Zaha Museum (2010, Seoul, Korea), Interalia (2010, Seoul, Korea), DOOSAN Gallery (2009, Seoul, Korea), Gallery I-MY (2008, London, England), and Trafalgar Galleries (2006, London, England). ■ DOOSAN Gallery New York

Vol.20150205b | 강유진展 / KANGYUJIN / 姜洧眞 / paint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