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재(遍在)된 풍경_ 一步行進

오보라展 / OHBORA / 吳보라 / painting   2016_0629 ▶︎ 2016_0705

오보라_息_호흡_캔버스에 아크릴채색_112.1×193.9cm_2016

● 위 이미지를 클릭하면 네오룩 아카이브 Vol.20130405c | 오보라展으로 갑니다.

초대일시 / 2016_0701_금요일_05:00pm

관람시간 / 10:00am~07:00pm

유나이티드 갤러리 UNITED GALLERY 서울 강남구 강남대로102길 41(역삼동 616-12번지) Tel. +82.2.539.0693 www.unitedgallery.co.kr

평정심을 갖고 천천히 걷는 고독한 산책자_ 그냥 자신의 리듬에 맡기는 걸음. 불가능을 넘어서는 행진에서, 피로로 인해 투명해지는 기도와 몸을 앞으로 굽힌 채 걸어가게 만드는 자신만의 전쟁,

오보라_息_호흡_캔버스에 아크릴채색_60×25.5cm×3_2016
오보라_息_호흡_캔버스에 아크릴채색_53×45.5cm×2_2016
오보라_息_호흡_캔버스에 아크릴채색_53×45.5cm×2_2016
오보라_息_호흡_캔버스에 아크릴채색_53×45.5cm×3_2016
오보라_息_호흡_캔버스에 아크릴채색_53×45.5cm_2016
오보라_息_호흡_캔버스에 아크릴채색_90.9×72.7cm×2, 80.3×116.8cm_2016
오보라_息_호흡_캔버스에 아크릴채색_116.8×91cm_2016
오보라_息_호흡_캔버스에 아크릴채색_97×145.5cm_2016
오보라_息_호흡_캔버스에 아크릴채색_162.2×130.3cm_2016

사람이 걸어서 갈 수 없는 곳이 있다, 섬과 하늘, 구름, 바다. 걸어 다니는 사람의 한계를 보여준다는 것은, 그 곳에 그만 멈추라는... 뜻. 그 곳에서 멈추고, 다시 시작해야한다. 선택된 섬 하나. ■ 오보라

Vol.20160629b | 오보라展 / OHBORA / 吳보라 / paint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