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의 빛

배나무展 / BAENAMOO / 裵나무 / painting   2017_0316 ▶︎ 2017_0322

배나무_찢어지는 휘장_한지, 거울, 성서, 아크릴채색_53×33.4cm_2016 배나무_피에타_한지, 거울, 성서, 아크릴채색_53×33.4cm_2016

● 위 이미지를 클릭하면 네오룩 아카이브 Vol.20160603c | 배나무展으로 갑니다.

별도의 초대일시가 없습니다.

관람시간 / 12:00pm~08:00pm

아트스페이스 퀄리아 ART SPACE QUALIA 서울 종로구 평창11길 41(평창동 365-3번지) Tel. +82.(0)2.379.4648 soo333so4.wixsite.com/qualia

수면 내시경처럼... 인간의 몸의 아니라 영혼을 훤히 들여다 볼수있는 거울이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아니 슬플지도 모릅니다 ● 보이는 것이 전부인 사람에겐 보이지 않는 세계는 마법같은 것이지요 작업 사이 사이, 거울을 붙였습니다 몸 속으로 스며드는 빛 삶을 뚫고 나오는 빛을 담고 싶었습니다

배나무_광야 눈 먼자의 손_한지, 거울, 성서, 아크릴채색_116.8×91cm_2016
배나무_카타콤_한지, 거울, 성서, 아크릴채색_25.8×17.9cm×6_2016
배나무_입_한지, 거울, 성서, 아크릴채색_40.9×24.2cm_2016

드러나지 않았다면...영원했을까... 뉴스를 보면서 그런 생각을 해 본다. 어쨌든 예술가는 질문하는 자 들이니까... (2016년 11월10일 작가노트중에서)

배나무_실로암_한지, 거울, 성서, 아크릴채색_53×45.5cm_2016 배나무_건너가라 건너가라_한지, 거울, 성서, 아크릴채색_53×45.5cm_2016
배나무_사람들_한지, 거울, 성서, 아크릴채색_22.7×15.8cm×24_2016
배나무_비밀의 빛_한지, 거울, 성서, 아크릴채색_53×33.4cm_2016 배나무_사람 낚는 빛_한지, 거울, 성서, 아크릴채색_53×33.4cm_2016
배나무_왼 뺨_한지, 거울, 성서, 아크릴채색_40.9×31.cm_2016

나도 모를 아픔을 오래 참다 처음으로 이곳에 찾아왔다. 그러나 나의 늙은 의사는 젊은이의 병을 모른다. 나한테는 병이 없다고 한다.이 지나친 시련, 이 지나친 피로,나는 성내서는 안 된다. (윤동주의 시 병원 중에서) ■ 배나무

Vol.20170316a | 배나무展 / BAENAMOO / 裵나무 / paint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