까다로운 대상

2000년 이후 한국 현대미술   저자_강수미

저자_강수미 || 분류_예술 || 판형_양장 || 면수_484쪽 || 발행일_2017년 6월1일 ISBN_978-89-6735-426-8 03 || 가격_25,000원 || 출판사_글항아리

출간기념 강연회 『동시대의 아름다움, 동시대의 미술』 / 2017_0620_화요일_07:00pm 장소 / 광화문 교보빌딩 23층 세미나실

온라인 책 판매처 yes24_인터파크_온라인 교보문고_알라딘_반디앤루니스

글항아리 경기도 파주시 회동길 210 Tel. +82.(0)31.955.8898 www.munhak.com

지난 20년간 비평이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끊임없이 시도해온 저자가 "두께 없는 칼날"로 오려낸 현대미술! 2000년 이후 주목할 만한 작가 32명에 대한 글쓰기는 동시대 한국 미술의 지형도를 그려낸다. 32명의 예술가가 빛내는 현대미술이라는 별자리 ● 나체인지 피부색 옷을 입은 건지 알 수 없는 소녀를 담은 사진, 화려한 레이스 드레스를 입은 남성에게 바치는 여성 작가의 열렬한 사랑 고백, 어제는 전시장이었다가 오늘은 카페로 바뀐 의문(?)의 한옥, 아름다운 꽃과 나무 사진에서 느껴지는 정체 모를 음산함, 학·장승·솟대에 국문과 영문이 교차해서 쓰인 이미지, 바그너의 초상이 담긴 한 폭의 동양화… ● 얼핏 들으면 영화의 한 장면인가 싶을 정도로 다채로운 이 이야기는 『까다로운 대상』이 다루고 있는 2000년대 이후 한국 현대미술의 풍경들이다. 현대 이전의 미술은 주로 감상자가 보고 즐기는 종속적 대상이자 교환 및 거래할 수 있는 객관적 사물이었다. 반면 현대에 들어, 특히 2000년 이후 이 관조의 대상은 봇물 터지듯 사물의 형상과 범주를 벗어나 유동적이고 다양화, 다변화하는 쪽으로 달려왔다. ● 이 책은 바로 지난 20여 년간 한국 미술에서 눈여겨볼 만한 작가들을 하나의 미술비평 집합체로 내놓는다. 미술비평가로서 그간 현장비평을 활발히 해온 강수미가 배병우, 강홍구, 우순옥 등 이미 입지를 단단히 한 중견 작가들뿐 아니라 함경아 등 주목할 만한 전시를 끊임없이 이어오는 작가, 전채강 등 젊은 작가에 이르기까지 동시대 여기서 살아 움직이는 예술가들의 작품론을 민감하게 읽어낸다. ● 이들은 이 책에서 하나하나 집중적 분석의 대상이 되지만, 다른 한편 단순한 요소들의 합이 아닌 하나의 구조로서의 속성을 지닌다. 그 속성은 현실적인 점과 이상적인 부분, 시각적인 것과 가능한 해석들, 세속적인 바탕과 형이상학적 의미, 개별적인 면모와 공통성의 분유 등으로 설명될 여러 성격이 그 자신을 보존한 채 한데 모여 있음을 뜻한다. 이들 작가(작품)는 "까다로운 대상"이라 할 수 있다. 그것은 이들이 주체(미술비평가나 관객)의 영향권에 종속되는 것이 아니라 오히려 주체에 영향을 미치고 변화시키는 존재이기 때문이다. 특히 물질적 차원과 정신적 차원이 결합된 작품들은 오로지 예술을 통해서만 논할 수 있는 미적인 것의 가치를 발현하고 있다.

지은이 소개_강수미 미학자이자 미술비평가. 동덕여대 회화과 서양미술이론 교수, 홍익대 미학과에서 발터 벤야민 미학으로 철학박사학위를 받았으며, 현대미학과 미술비평이 전공 분야다. 대표 저서로 『아이스테시스-발터벤야민과 사유하는 미학』(문화관광부 우수학술도서) 『비평의 이미지』 『서울생활의 발견』 『서울생활의 재발견』(2003 문화관광부우수도서) 『한국미술의 원더풀 리얼리티』 가 있다. 『비평 페스티벌』 창립자이자 총괄기획자이며, 『번역에 저항한다』 전시기획으로 2005년 올해의 예술상, 『푸른 대양 · 청춘의 개화』 저술로 제3회 석남젊은이론가상을 수상했다. 최근 논문으로 「유동하는 예술: 비엔날레 문화와 현대미술의 미학적 특수성」 「헤테로토피아의 질서: 발터 벤야민과 아카이브 경향의 현대미술」 이 있다. 새로운 기초미술교육프로그램인 『미술 속에서 너를 춤추게 해』가 2013~2017년 문화체육관광부·보건복지부 『문화예술교육지원사업』에 선정돼 서울경기지역아동센터에서 실행 중이다. 현재는 교육과학기술부·한국연구재단『2015 저술출판지원사업』 선정 과제로 「다공예술: 현대미술의 수행적 의사소통구조와 소셜 네트워킹』을 연구하고 있다.

목차 서문_까다로운 대상: 2000년 이후 한국 현대미술

1부 실제는 나의 힘 1 physics 1 평면 각뜨기와 양생 | 강홍구의 『언더프린트』 2 individual 1 자본주의 작가 시스템을 타고 넘기 | 함경아의 『악어강 위로 튕기는 축구공이 그린 그림』 3 physics 2 21세기, 현미경적 세부의 스펙터클 | 함진의 동시대 세계 4 meta-physics 1 내 섬세함에서 섬세한 우리의 존재로 | 우순옥의 『잠시 동안의 드로잉』 5 physics 3 집 속에서 나와 집으로 | 서도호의 '나는 누구, 여긴 어디?' 6 physics 4 표면-파사드 인물 주체 | 오형근의 『아줌마』에서 『소녀들의 화장법』까지 7 physics 5 완벽한 꿈세계와 회화의 이미지 | 정소연의 『홀마크 프로젝트』 8 physics 6 숭고의 꿈을 (괄호) 치고 | 공성훈의 그림들 9 meta-physics 2 리퀴드·뉘앙스·트랜지션 | 함양아의 미술에서 비디오적인 것 10 physics 7 플라이낚시꾼의 가짜 현실성 미술 | 진기종의 'On Air' 11 physics 8 이 세대의 이미지 조립 원형극장 | 전채강의 '오늘의 사건들' 회화 12 individual 2 그림의 시작-구석에서, 예술이 되다 만 것들과 더불어 | 김지원의 회화 매트릭스 13 physics 9 풍경사진의 넘치는 아름다움, 불편한 인식 | 정주하의 '서쪽' 바다 14 physics 10 간유리의 아름다움, 실제로 | 조혜진의 섬 혹은 집

2부 퓌시스-메타 혹은 메타-퓌시스 15 meta-physics 3 하나의 전시가 문제 | 최수정의 과잉 및 정신분산적 미술 16 physics 11 나는 볼 수 없다―some과 such의 미학 | 함경아의 '유령 같은 과정' 17 meta-physics 4 오리지널-페이크 | 준양의 '시차적 한옥' 18 physics 12 정전停電의 테크닉 | 박찬경, 한국 현대사의 유령과 미술 19 meta-physics 5 '보안여관'의 유혹 | 미디어 아티스트 이준과 소설가 한유주의 다원예술 20 meta-physics 6 말&이미지 | 최승훈+박선민의 '신문-시' 21 meta-physics 7 사랑-미술 | 손정은의 존재론 22 individual 3 뿌리로서의 미술과 음악 숭배 너머 | 김은형의 경우 23 individual 4 이처럼 시적이고 지적인 세계 | 베르나르 프리츠의 회화 24 physics 13 향유의 횡단 | 이동욱의 'I don't know anything' 25 physics 14 관심과 사랑 | 김용철 미술의 두 에너지 26 individual 5 유토피아·不在·生 | 배병우의 反/미학적 사진 27 meta-physics 8 소진하며 아름다워진 것들의 에코그래피 | 정현의 조각 28 individual 6 불가능한 시각을 위한 反빛 | 곽남신의 그림자 29 meta-physics 9 유크로니아의 예술 행위 | 조덕현과 꿈 30 meta-physics 10 동양/서양에서 온 꽃의 미학적 가치 | 코디최의 시각예술 31 meta-physics 11 우리의 메타-퓌시스를 위하여 | 故 이종호 건축가, 서울 세운상가, 벤야민 미학 강의, 나

후기 주註

기타 『까다로운 대상』강수미 평론가 출간기념 강연회 『동시대의 아름다움, 동시대의 미술』 일시: 2017년 6월 20일 화요일, 오후 7시 장소: 광화문 교보빌딩 23층 세미나실

독자 분들께 알려드립니다. 지난 6월 1일자로 글항아리 출판사가 발행한 강수미의 『까다로운 대상』은 전작 저서가 아닌, 저자가 지난 10여 년간 미술 잡지나 작가 개인전 도록 등에 발표한 글이 원재료로 포함돼 있습니다. 발표 지면과 시기 등 저작 배경이 상이한 각 편의 미술비평을 전면적으로 개작 발전시켰으며(제목, 본문, 글 구성, 작가 작품의 세부 사항, 작품 도판 등), 이를 한국현대미술 비평서로서 구성한 것입니다.

원 출처 1. 「평면 각뜨기와 양생-강홍구」, 원제 동일, 월간미술, 2016년 1월호 2. 「자본주의 작가시스템을 타고 넘기-함경아」, "An Aesthetics of Some and Such: Kyungah Ham's Unfixed Art", "나는 볼 수 없다. 썸과 서치의 미학-함경아의 불가능한 미술", "자본주의 작가시스템을 타고 넘기", "Using and Surpassing the Capitalist Artist System" 국제갤러리 『Phantom Footsteps-Kyungah Ham』 영문 전시도록, 2016. 국립현대미술관 『2016 올해의 작가상』 전시도록, 2016. 『Brilliant Critics 2017』 Korea Tomorrow, 2017 3. 「21세기, 현미경적 세부의 스펙터클-함진」, "극소 조각의 폭과 높이", 월간미술, 2011년 7월호 4. 「내 섬세함에서 섬세한 우리의 존재로-우순옥」, 원제, 월간미술, 2011년 12월호 5. 「집 속에서 나와 집으로-서도호」, "단독자의 집 바깥으로", 아트인컬처, 2012년 5월호 6. 「표면-파사드 인물 주체-오형근」, "표면-파사드 주체들", 오형근 『Cosmetic Girls』 사진집, 이안북스, 2010 7. 「완벽한 꿈세계와 회화의 이미지-정소연」, "꿈 세계와 이미지의 실현", 정소연 2011 이화익갤러리 개인전 도록, 2011 8. 「숭고의 꿈을 (괄호) 치고-공성훈」, "숭고의 꿈에서 강제로 깨어나", 월간미술, 2012년 4월호 9. 「리퀴드 ․ 뉘앙스 ․ 트랜지션-함양아」, "리퀴드, 뉘앙스, 트랜지션: 함양아의 미술에서 비디오적인 것", 『아르코미디어비평총서-함양아』, 아르코미술관, 2014 10. 「플라이낚시꾼의 가짜 현실성 미술-진기종」, "플라이 낚시꾼과 가짜 현실성이라는 미술의 미끼", 난지창작스튜디오, 2014 11. 「이 세대의 이미지 조립 원형극장-전채강」, "새로운 세대의 이미지 아레나(arena)", 전채강 갤러리현대 16번지 개인전 도록, 2010 12. 「그림의 시작-구석에서, 예술이 되다 만 것들과 더불어-김지원」, "그림의 시작-구석에서, 예술이 되다 만 것들과 더불어", "맨드라미 아포페니아-김지원의 회화매트릭스, 감상자의 거리" 아트인컬처, 2010년 10월호. 김지원 PKM 갤러리 2016 개인전 도록, 2016 13. 「풍경사진의 넘치는 아름다움, 불편한 인식-정주하」, 원제 동일, 정주하 『서쪽 바다』사진집, 한미사진미술관, 2009 14. 「간유리의 아름다움, 실제로-조혜진」, "간유리의 섬: 현실이 드러내는 아름다움", 조혜진 KT&G 상상마당 갤러리 I 개인전 도록, 2013 15. 「하나의 전시가 문제-최수정」, "하나의 전시-최수정의 미술에서 과잉 및 정신분산의 진가", 국립현대미술관 고양창작스튜디오 오픈스튜디오 비평, 2015 16. 「나는 볼 수 없다. some과 such의 미학-함경아」 상기 2번과 출처 동일. 17. 「오리지널-페이크-준양Jun Yang」, "주어지지 않고, 주지 않는 의미들-어느 장소의 존재론적 가치", 준양 『패럴랙스 한옥-아트선재센터의 카페/바』, 아트선재센터, 2016 18. 「정전停電의 테크닉-박찬경」, "정전(停電)의 영상: 한국현대사의 딜레마에 간섭하기", 월간 포토넷, 2010년 7월호 19. 「'보안여관'의 유혹-작가 이준과 소설가 한유주」, "언어, 관계 그리고 '보안여관'의 유혹-다원예술과 창조적 비평에 대하여", 『인문예술잡지 F』, 문지문화원 사이, 2011, 3호 20. 「말&이미지-최승훈+박선민」, "최승훈+박선민의 '말과 이미지'", 최승훈+박선민 제4회 다음작가상 수상전 개인전 도록, 박건희문화재단, 2006 22. 「뿌리로서 미술과 음악 숭배 너머-김은형」, "김은형의 미술에서 뿌리와 음악 숭배 너머", SeMA Nanji Residency 9th Residency Program Catalog, 서울시립미술관, 2015 23. 「이처럼 시적이고 지적인 세계-베르나르 프리츠Bernard Frize」, 원제, 베르나르 프리츠 조현화랑 개인전 도록, 2013 24. 「향유의 횡단-이동욱」, 원제, 월간미술 2012년 7월호 25. 「관심과 사랑-김용철」, 원제, 『김용철 작품집 1966-1991』, 2010 26. 「유토피아 ‧ 不在 ‧ 生-배병우」, 원제, 『오늘의 미술가를 말하다 1』, 학고재, 2010 27. 「소진하며 아름다워진 것들의 에코그래피-정현」, "소진된 물질의 에코그래피", 월간미술 2014년 11월호 28. 「불가능한 시각을 위한 反 빛-곽남신」, "'반反빛' 혹은 그림자의 시선", 아트인컬처, 2012년 1월호29. 「유크로니아의 예술행위-조덕현」, 원제, 월간미술 2015년 10월호 30. 「동양/서양에서 온 꽃의 미학적 가치-코디최」, "The Aesthetic Value of a Flower from East/West: On Cody Choi's Visual Art", Cody Choi, Culture Cuts, Verlag der Buchhandlung Walther Koenig, 2015 31. 「우리의 메타-퓌시스를 위하여-故 이종호 건축가, 서울 세운상가, 벤야민 미학 강의, 나」, "공공연구와 건축가: 서울 세운상가에서 발터벤야민 미학을 강연한 맥락", 『하이퍼폴리스 건축가 이종호의 공공연구 프로젝트』, 시공문화사, 2015

출처_ 글항아리 페이스북 https://m.facebook.com/geulhangari/posts/1273785732749181

Vol.20170612d | 까다로운 대상-2000년 이후 한국 현대미술 / 저자_강수미 @ 글항아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