빛나는, 거리 위의 사람들 Floating Lights on the Street

이우성展 / LEEWOOSUNG / 李宇城 / painting   2018_0118 ▶︎ 2018_0128 / 월요일 휴관

이우성_붉은 벽돌 위에 앉아 있는 사람들_면 천에 아크릴채색, 과슈, 수성 페인트_345×1200cm_2014

● 위 이미지를 클릭하면 네오룩 아카이브 Vol.20171207d | 이우성展으로 갑니다.

이우성 홈페이지_www.woosunglee.kr

초대일시 / 2018_0118_목요일_05:00pm

2018 청주미술창작스튜디오 릴레이전시 CJAS Artist Relay Project

주관 / 청주시립미술관_청주미술창작스튜디오

관람시간 / 10:00am∼06:00pm / 월요일 휴관

청주미술창작스튜디오 CHEOUNGJU ART STUDIO 충북 청주시 상당구 용암로 55 Tel. +82.(0)43.201.4057~8 www.cmoa.or.kr/cjas/index.do

2018 청주미술창작스튜디오는 입주기간동안 작품 성과물을 프로젝트 형식으로 선보이는 아티스트 릴레이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아티스트 릴레이 전시는 스튜디오 전시장에서 그간 작업했던 결과물에 대한 보고전시로 해마다 작가 자신의 기존의 성향과 틀에서 벗어난 새로운 감각과 역량을 보여주는 전시로 진행된다. 비평가, 큐레이터 등 외부 전문가들과 작가들 만나 작업의 다양한 면모를 풀어내고 나눠보는 어드바이져 워크숍을 통해 그간의 작업들을 정리하는 기회를 가져 작업에 대한 폭을 넓혔다. 이에 개인 작업에 집중하는 릴레이 전시 프로젝트로 체류하는 동안 기존 자신의 방법론을 어떤 방법과 의미들을 새로이 전달할 것인가에 초점을 맞춘 실험들을 선보인다. 개별 스튜디오에서 전개하는 독특한 아이디어의 기록과 실험적인 이미지, 불완전한 예술적 의미, 모호하고 불편한 상황들을 전시장에 잠시 머무르며 그런 첨예한 문제들을 관람객과 나눈다. 이에 현장을 찾는 관람객들에게 '우리에게 현대의 예술이란 무엇인가' 라는 질문을 통해 동시대의 미감을 교류한다.

이우성_빛나는, 거리 위의 사람들_면 천에 젯소, 수성 페인트_각 300×543cm_2016
이우성_빛나는, 거리 위의 사람들_면 천에 젯소, 수성 페인트_300×543cm_2016_부분

17번째 스튜디오 릴레이전시로 이우성의작가의 전시를 개최한다. 그간 이우성의 대표적인 회화를 보면 대체적으로 지지대가 없는 캔버스 그림인 걸개그림으로 제작해 왔다. 이 걸개그림은 화이트큐브를 벗어나 평범한 일상적인 공간에 무심히 걸어놓은 가림막의 형태로 연출하여 전시를 진행하기도 하며 전시장의 천장에 파이프의 지지대에 걸려 있기도 하다. 뭔가 물리적 공간에 대한 크기와 한계의 속박에서 벗어나 있으며 그 안에 담겨진 메세지도 팽팽하게 당겨진 지지체에서 전달하고자 하는 것보다 자유롭게 전달된다. 이우성의 천에 그려진 일상다반사의 이미지들은 어떤 사태들과 연결되듯 시간의 얼굴에 숨숨하게 드러난다. 항시 빗겨나갈 현재, 지금의 일상을 어떤 사건들을 모티브로 연결하는 그의 구성들은 관람자로 하여금 다시 천천히 흘러온 혹은 앞으로 부단히 흐를 시간의 앞과 뒤를 살피게 한다. 이러한 최근 선보였던 작업에서 더 극명하게 드러난다. 일상과 시간 틈, 자신과 사회의 경계, 또 다른 이면들이 박혀 면면히 섞여 있는 현실을 걸어놓아 둥둥 떠도는 하나의 흐름으로 포착한 것이 인상적이다. 이번 릴레이 전시는 2017년 12월에 개최되었던 서울 개인전의 연장선에서 대형 걸개그림을 스튜디오 전시장에 설치한다. 그가 고민하고 있는 삶이라는 지속의 시간과 그 속에서 튀어 오르는 잠재적인 의미들을 이 전시에서도 함께하길 바란다. ■ 청주미술창작스튜디오

Vol.20180118i | 이우성展 / LEEWOOSUNG / 李宇城 / paint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