틈; 보이다

한대희展 / HANDAEHEE / 韓大熙 / painting   2018_0319 ▶︎ 2018_0512 / 일요일 휴관

한대희_틈; 보이다展_프로젝트 스페이스 우민, 우민아트센터_2018

● 위 이미지를 클릭하면 네오룩 아카이브 Vol.20170925i | 한대희展으로 갑니다.

별도의 초대일시가 없습니다.

후원 / 우민재단 주최 / 우민아트센터

관람시간 / 10:00am~07:00pm / 일요일 휴관

프로젝트 스페이스 우민, 우민아트센터 WUMIN ART CENTER 충북 청주시 상당구 사북로 164 우민타워 B1 Tel. +82.(0)43.222.0357 www.wuminartcenter.org

'2018 프로젝트스페이스 우민'의 두 번째 전시는 한대희 작가의 『틈 ; 보이다』 입니다. 한대희 작가는 내면의 제한된 유토피아를 작업으로 선보입니다. 작가의 선 긋기 행위는 불안에서 느끼는 긴장감과 자유에서 오는 경계의 감정을 의미합니다. 특히 화면 안에서 보이는 선과 선 사이의 미세한 공간은 무엇이든 일어날 수 있는, 무한의 공간을 상징하기도 합니다. 이처럼 작가는 '자유'와 '불안'의 사이를 끊임없이 지속되는 삶의 경계에서 내면 깊숙이 감춰진 유토피아의 모습을 찾고자 했습니다. 어디에도 없는 유토피아를 화면에 담아내고 있는 한대희 작가의 이번 전시에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프로젝트스페이스 우민'은 우민아트센터의 부대시설인 카페우민의 공간을 지역작가 및 유망한 신진작가들에게 지원하는 프로그램으로, 단순한 공간 지원을 넘어 다양한 창작 매개를 위한 실험과 소통의 장이 될 수 있는 홍보 및 기획 협력을 지원합니다. 2018년에는 신경철, 한대희, 이상홍, 진민욱, 이들닙, 윤예제 총 6명의 작가가 함께 합니다. ■ 프로젝트 스페이스 우민, 우민아트센터

한대희_틈; 낡은 흐림_한지에 채색, 점토_36×61cm_2017
한대희_u-d3_코튼지에 연필_56×72cm_2017
한대희_U-d1_코튼지에 연필_42×29cm_2017
한대희_U-d2_코튼지에 연필_42×29cm_2017
한대희_dawning_한지에 먹, 점토_80×100cm_2017
한대희_틈; 보이다展_프로젝트 스페이스 우민, 우민아트센터_2018
한대희_틈; 보이다展_프로젝트 스페이스 우민, 우민아트센터_2018

나는 공존하는 관계 속 에서 보이는 현상에 대해 집중한다. 무수한 관계라는 보이지 않는 끈으로 연결되어진 내가 서있는 여기, 관계에 있어 우리는 제한적일 것이다. 관계에서 시작해 그 안에서 오는 불안과 자유! 그리고 한계까지 나를 중심으로 관계에서 갖는 이야기를 찾는다. 그 사이의 미세한 공간은 다른 무엇으로 전이될 수 있는 모습으로 비어있음으로 무엇이든 일어날 수 있는 곳, 또 다른 시작을 꿈꾸는 작은 영역이다. 선(line)은 긴장감(tension)과 동시에 경계를 긋거나 중첩됨에서 오는 공간상.시간상 거리(distance)의 무한성을 제공하며, 그 안에서 내면의 utopia를 찾는 과정을 만들어준다. 반복적 이미지들은 복제가 아닌 결합에 의한 새로운 이미지의 재구성이며 반복적 행위는 과정의 기록이자 현재 진행형의 모습이다. 나의 시간과 나의 공간과 그 사이에 존재하던 것들. 돌이킬 수 없는 건 그때 그 시간뿐 아닌 그 지점, 없어진 공간도 이다. 시간과 함께 잊혀진 공간. 그 공간은 내 기억과 선들 사이에 존재하고, 그 기억들은 수집 되여 또 다른 공간을 만든다. 틈 사이에 존재하는 상념이자 하나의 표상인 어렸을 적 그림속의 세모지붕 집들, 무릉도원이 있을법한 산처럼 있을법하지만 어디에도 없는 utopia를 만들어 낸다. ■ 한대희

Vol.20180318b | 한대희展 / HANDAEHEE / 韓大熙 / paint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