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인 超人

박진영展 / PARKJINYOUNG / 朴珍英 / painting   2018_1201 ▶︎ 2018_1214

박진영_초인-공존_캔버스에 유채_244×244cm_2018

● 위 이미지를 클릭하면 네오룩 아카이브 Vol.20151230a | 박진영展으로 갑니다.

별도의 초대일시가 없습니다.

아트스페이스-블록 487

이전 작품부터 하고 있는 이야기는 '사람'이다. 사람에서 '초인'으로 옮겨갔지만 결국 삶을 사는 우리의 이야기다. 삶이 고단한 현대인이 고난을 이겨내는 특별한 힘을 가진 영웅이 됐으면 하는 마음으로 그림을 그리기 시작했다.

박진영_초인-13인의 풍선_캔버스에 유채_244×610cm_2018
박진영_초인-춤_캔버스에 유채_140×244cm_2018
박진영_초인-休_캔버스에 유채_315×158cm_2017
박진영_초인-7인_캔버스에 유채_147×607cm_2017

그러나 작업을 하면서 이미 현실을 견뎌내고 있는 우리가 충분히 영웅이라는 것을 깨달았다. 현실 사회에서 어떤 이상과 가치를 뛰어넘으려 했던 존재의 '초인'이 어떤 특별한 인물이 아니라고 느꼈다.

박진영_초인-춤1_캔버스에 유채_283×130cm_2017
박진영_초인-memory_캔버스에 유채_285×148cm_2017
박진영_초인- 黃金_캔버스에 유채_256×130cm_2017
박진영_초인-3인_캔버스에 유채_130×407cm_2017
박진영_초인-풍선_캔버스에 유채_257×130cm_2017

작품에서는 오늘날 현대 사회에서 변화된 과정의 '초인'을 표현했다. 평범한 삶을 살아내고 있는 우리를 비장한 초인처럼 담아내려 한다. ■ 박진영

박진영 작가 연락처_010-7428-6080 박진영 작가 이메일_hyj021229@hanmail.net

Vol.20181203e | 박진영展 / PARKJINYOUNG / 朴珍英 / paint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