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OM NATURE-mental images of landscape(Mother Earth)

이성구展 / LEESEOUNGKU / 李誠九 / painting   2019_0313 ▶︎ 2019_0319

이성구_FROM NATURE-mental images of Landscape (mother Earth) BROWN No 006_ oil ink, cotton silk, acrylic on canvas_194×259×3cm_2017

● 위 이미지를 클릭하면 이성구 홈페이지로 갑니다.

초대일시 / 2019_0313_수요일_05:00pm

후원 / (주)효경 에스알피

관람시간 / 11:00am~06:00pm

갤러리 그림손 GALLERY GRIMSON 서울 종로구 인사동10길 22(경운동 64-17번지) Tel. +82.(0)2.733.1045 www.grimson.co.kr

자연으로부터 - 심상풍경 (대지) ● 자연으로부터-심상 작업은 눈에 비춰지는 사물에서 출발한 이미지 표현으로 형태를 벗어난 내적인 자신의 자아 표현으로 볼 수 있다. ● 태초의 이미지를 유추해 가면서 추상적으로 형상화한 작업은 천지 창조를 통한 하늘과 땅이 만들어짐과 밤과 낮이 빚어내는 자연의 위대함 속에 노아의 방주에서 보여지 듯 사악한 인간을 벌하고 새로운 세상의 변화와 그 모습들을 유추해 나가면서 신과 인간의 소통으로 만들어지는 자연과 인간의 위대한 지문들은 인류 태고문명의 시작과도 같다고 할 수 있다. 자연으로부터 오는 이러한 형태들의 풍경과 문명의 흔적들은 시간과 공간을 넘어선 지문으로 남아있는 자연스러움은 미학 그 자체일 것이다. 이것은 대자연의 풍경 속에서 보여 주는, 가장 완벽한 모습이지 않을까 생각된다. ● 이러한 조형에서의 절제와 숙성된 것들은 인류 태고문명의 아이콘이나 자산을 연상케 하고 일상적인 소재를 통한 스밈과 번짐의 질감을 통해 회화 영역의 확장함으로 서 무한한 가능성의 표출을 시도함과 동시에 최소한의 농축과 숙성된 표현방법으로 볼 수가 있다. ■ 이성구

이성구_FROM NATURE-mental images of Landscape (Mother Earth) Brown No 016_ oil ink, acrylic, cotton silk on Panel_45×64cm×2
이성구_FROM NATURE-mental images of Landscape (Mother Earth) No 036_ oil ink, acrylic, cotton of hanji on panel_213×151cm×4_2018
이성구_FROM NATURE-mental images of Landscape (Mother Earth) No 040_ oil ink, acrylic, cotton of hanji on Panel_112×162×2cm_2018
이성구_FROM NATURE-mental images of Landscape (Mother Earth) No 069_ oil, acrylic, cotton silk on canvas_89×130.5cm
이성구_FROM NATURE-mental images of Landscape (Mother Earth) No 074_ oil, acrylic, cotton silk on canvas_89×130.5cm
이성구_FROM NATURE-mental images of Landscape (Mother Earth) No 099_ oil, acrylic, cotton silk on canvas_162×130.5×2cm_2018
이성구_FROM NATURE-mental images of Landscape (Mother Earth) No 104_ oil, acrylic, cotton of hanji on panel_112×162×2cm
이성구_FROM NATURE-mental images of Landscape (Mother Earth) RED a Pagoda No 006_ oil, acrylic, cotton of silk on Panel_76×122×2.5cm_2017
이성구_FROM NATURE-mental images of Landscape (Mother Earth) Red Church No 007_ oil, acrylic, cotton of hanji on Panel_77×122×2.5cm_2017

His recent work began with him reflecting on the original meanings of the Korean adjective 'natural', and the effects of these on his mind and heart. Further, the artist has translated distinctive traditional Korean icons and material traditions, into a contemporary language, through his sensitivity to the subtle absorbing and smudging quality. He does this at a high level. ● His From Nature series delightfully opens up a page in his artistic history. The naturalness, emitted from the colour and fragrance of his black icons, evokes similar feelings to ancient Korean culture, for example traditional Korean architecture. These Korean sensibilities with renewed strength are elevated to a vision, which meets with the original root (rhizome), come closer to our mind and eve. All of this can be read as a clear sign and predictor of new achievements ahead. (June 2002) ■ KIM Bok Young

Vol.20190313a | 이성구展 / LEESEOUNGKU / 李誠九 / paint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