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

장서영展 / CHANGSEOYOUNG / 張瑞英 / installation.video   2019_0425 ▶︎ 2019_0608 / 일,월요일 휴관

장서영_Off展_두산갤러리 뉴욕_2019

● 위 이미지를 클릭하면 네오룩 아카이브 Vol.20170905d | 장서영展으로 갑니다.

장서영 홈페이지_www.changseoyoung.com

초대일시 / 2019_0425_목요일_06:00pm

관람시간 / 10:00am~06:00pm / 일,월요일 휴관

두산갤러리 뉴욕 DOOSAN Gallery New York 533 West 25th Street, New York, NY 10001 Tel. +1.212.242.6343 / 6484 www.doosangallery.com

두산갤러리 뉴욕은 2019년 4월 25일부터 6월 8일까지 장서영의 개인전 『Off』를 개최한다. 장서영은 2018년 공모를 통해 선정되어 올해 상반기 두산레지던시 뉴욕에 입주한 작가로, 영상과 입체를 매체로 작품 활동을 지속해왔다. 이번 전시에서는 2013년부터 2018년 사이에 제작된 작품 중 다섯 점을 선정해 선보일 예정이다. ● 장서영은 불완전하게 존재하는 주체에 대한 고민을 지속해왔다. 생명과 죽음, 시작과 끝, 과거와 미래, 어디에도 속하지 못하고 중간 지점의 어딘가에서 소외되고 결핍된 존재들이 작품의 화자로 등장한다. 영상 속 기다림과 대기의 시간은 현 시점을 알 수 없어 느끼게 되는 불안과 공허 등의 정서로 표출된다. 반복되는 신체 동작과 텍스트, 규칙과 조건, 나레이션을 주재료로 삼아 실재하지만 없는 것처럼 취급되는 존재성의 방식과 형태를 연출된 상황을 통해 제시한다.

장서영_Off展_두산갤러리 뉴욕_2019
장서영_Off展_두산갤러리 뉴욕_2019

『Off』는 On을 기다리는 대기 중인 상태를 함축한다. 작가가 최근 주요하게 다루는 신체와 시간 사이의 유기적 관계는 질병과 죽음에 대한 관심과 밀접히 연결되어 있다. 질병의 아픔은 상대적이라 타인과 공유될 수 없으며, 병들고 쇠약한 신체는 주체를 벗어난 상태의 개별적 시간성, off를 갖는다. off 상태의 신체가 사회로부터 격리되어 소비되는 시간은 1채널 영상 작품인 「Circle」(2017)과 2채널 영상 설치 작품인 「이름없는 병」(2016)에서 드러난다. 두 영상 모두 설정된 상황 속에서 반복적 몸짓을 지속하는 퍼포머가 등장하며, 반복 재생(loop)되어 돌아간다. 「Circle」에서는 나선형 계단을 끝없이 걸어 내려가는 인물의 뒷모습이, 「이름없는 병」에서는 까치발로 원을 그리며 같은 곳을 맴도는 인물이 비춰진다. 작가가 의도한 제한적 상황은 낯설고 불안한 정서를 극대화 시키며, 반복 재생되는 영상은 주체가 자신의 의지로 영상 속 세계를 벗어날 수 없는 상태를 구성한다. 「Circle」과 「이름없는 병」이 불완전한 신체의 표피에서 벗어나고자 반복의 상태를 지속하고 있다면, 최근작인 「크림」(2018)은 죽음을 중의적 구조로 마주한다. 사체를 보관하는 가방의 지퍼 밖으로는 인물의 코와 입이 드러나 있다. 어떤 두 손이 살아 있는지 죽어 있는지 알 수 없는 가죽을 마사지 한다. 가방 속 인물은 크림 광고에 사용되는 "안티에이징"과 "에이징"을 연상케 하는 단어들을 규칙적으로 읊는다. 크림은 피부의 노화를 늦추기 위해 바르는 크림과 가죽 제품을 관리하는 크림으로 생각해 볼 수 있다. 가죽(피부)에 크림이 발림으로써 두 크림 사이의 죽음에 대한 감각의 전환을 불러일으킨다.

장서영_Off展_두산갤러리 뉴욕_2019
장서영_Off展_두산갤러리 뉴욕_2019
장서영_Off展_두산갤러리 뉴욕_2019

이번 전시는 불확정적 좌표에 위치한 존재성과 비가시적인 신체, 그리고 시간성에 대해 살펴보며, 사회의 가치 체계 속에 실존하기도 실존하지 않기도 한 당신과 나에 대한 질문을 던진다. ■ 두산갤러리 뉴욕

장서영_Off展_두산갤러리 뉴욕_2019
장서영_Off展_두산갤러리 뉴욕_2019
장서영_Off展_두산갤러리 뉴욕_2019

DOOSAN Gallery New York is pleased to present Off, an exhibition of emerging artist Seo Young Chang, a participant of DOOSAN Residency New York in Spring 2019. In the exhibition, Chang's five selected works including video and installation from the past five years (2013-2018) will be on view. ● The precarious state of human existence has been a primary question in Seo Young Chang's work. Narrated in an estranged voice, her work illuminates the incompleteness of a being who is destined to oscillate between life and death, beginning and end, and past and future. Not knowing where she/he belongs to, her/his feeling of anxiety and desolation is mediated through the loading time of a video. In an attempt to describe someone's repetitively denied way of existing and its possible form, the artist sets up a situation by using repetitive movements, texts, rules, conditions, and narration as her main material. ● Off implicates a state of waiting for something to be turned "on" again. Reflecting her interest in disease and death, Chang has developed her work around the relationship between body and time. The debilitated body goes into the individual spacetime of "off" as its pain cannot be shared with others because of the relativity of pain. A single-channel video work Circle (2017) and a two-channel video installation Nameless Disease (2016) represents the body in this state of "off," being isolated from the external society. Running in a loop, both works present the perennially repeated movements of performers within orchestrated situations. For example, Circle shows an endless loop of a performer descending a spiral staircase; and Nameless Disease displays a man moving along the same circle over and over again while lifting his heels up. These limited situations in the videos maximize the sense of anxiety and unfamiliarity. At the same time, these endless looping videos build up a world, from which the subject cannot escape by its own will. While the performers in Circle and Nameless Disease continue repeating their movements in order to escape from their incomplete body. Cream (2018), Chang's recent piece, confronts death with a neutral attitude. In Cream, a person's nose and mouth are exposed outside of the body-bag that holds a corpse. Two hands are massaging skin/leather, which is unclear whether it belongs to a person who is alive. A person in the body-bag repetitively refers to ten adjectives that are frequently used for anti-aging cream advertisements. Cream refers to two different types of cream—one is an anti-aging facial cream for human skin and the other is a cream for managing leather products. The dual function of the single word cream corresponds to the transition between life and death. ● Seo Young Chang's Off explores an indeterminate condition of existence, body, and time and brings the question of human existence into our own life. ■ DOOSAN Gallery New York

Vol.20190425a | 장서영展 / CHANGSEOYOUNG / 張瑞英 / installation.vide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