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가진 욕망으로부터 나를 지켜주소서 Guard me from my urges

오세경展 / OHSEKYUNG / 吳世莖 / painting   2019_0604 ▶︎ 2019_0616 / 월요일 휴관

오세경_사생아 Illegitimate Child_한지에 아크릴채색_132×160cm_2019

● 위 이미지를 클릭하면 네오룩 아카이브 Vol.20170119d | 오세경展으로 갑니다.

별도의 초대일시가 없습니다.

주최 / 양주시

관람시간 / 10:00am~06:00pm / 월요일 휴관

양주시립미술창작스튜디오 777레지던스 777 RESIDENCE 경기도 양주시 장흥면 권율로 103-1 Tel. +82.(0)31.829.3777 changucchin.yangju.go.kr www.facebook.com/777yangju

연출된 이미지는 개인의 능력, 환경, 노력으로 이해하기 힘든 상황들에 대한 감정의 변화를 재현하고자 한다. 이 같은 생각을 하게 된 데에는 주변에 존재하는 고민으로부터 나 또한 자유로울 수 없었으며 그것이 직· 간접적으로 나의 감정이나 행동에 분명한 영향을 주고 있다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현실에서 어떤 상황을 줬을 때 드러난 표현 자체로 이해할 것인지 표현 너머의 배경까지 고려하여 생각할 것인지는 매번 헷갈리는 문제이다. 그리고 애석하게도 여러 번의 고민에도 불구하고 이해의 범위를 벗어날 때가 있다. 하지만 상황을 완전히 이해하지 못했다고 해서 상황에 대한 고민조차 부정할 수는 없다. 그것은 역설적으로 완벽하게 이해하고 싶은 마음에서 비롯됐다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작업은 이러한 역설을 바탕에 두고 동시대의 현상들에 대해서 가상의 화면 연출과 부연 장치를 통해 드러내고자 한다. ● 묘사하고 싶은 상황은 대부분 현실의 문제로부터 시작한다. 그것은 수많은 매체에서 보도되는 사건 사고일 수도 있으며, 개인의 일상 중 어느 부분이 되기도 한다. 그리고 그것을 드러내는 방식은 비유나 상징을 통해 화면에 등장시키기를 즐겨한다. 이러한 방식은 과학같이 사실을 명쾌하게 증명하지는 못하지만, 답을 내릴 수 없는 정치, 사회, 개인 등의 다양한 사회현상을 이미지로 담아내는 방법으로 적합하다고 생각한다. 또한 내가 무언가를 확정하려는 태도나 직설적인 표현을 다소 누그러뜨리는 방식으로도 활용하고 있다.

오세경_믿음의 선 The line of faith _한지에 아크릴채색_97×130cm_2019
오세경_계속 Continue_ 한지에 아크릴채색_70×70cm_2018
오세경_아수라 Asura_한지에 아크릴채색_130×97cm_2018
오세경_오류 Error_한지에 아크릴채색_97×130cm_2018
오세경_내가 가진 욕망으로부터 나를 지켜주소서展_양주시립미술창작스튜디오 777레지던스_2019
오세경_내가 가진 욕망으로부터 나를 지켜주소서展_양주시립미술창작스튜디오 777레지던스_2019
오세경_내가 가진 욕망으로부터 나를 지켜주소서展_양주시립미술창작스튜디오 777레지던스_2019

작업은 선택해야 했던 상황에서 당혹스럽거나 익숙하지 않았던 것에 대한 막연한 두려움으로부터 출발했으며 지금은 이러한 상황이 어쩌면 그럴 수밖에 없었던 이유와 사연들이 있지 않을까 생각한다. 선택이 어떻든 그 선택은 자신의 의지뿐 아니라 주변의 이유가 함께 고려되어 있으며 문제 인식은 개인의 입장에 따라 상대적이며 반응은 불확실하다는 걸 경험을 통해 알고 있다. 다만 내가 할 수 있는 것은 이러한 문제들이 서로 끊임없이 교차하고 충돌하면서 또 다른 상황과 해석이 나타나며 그 중 내가 흥미롭고 진지하게 생각해볼 지점들이 있다는 것이다. ■ 오세경

Vol.20190604f | 오세경展 / OHSEKYUNG / 吳世莖 / paint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