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초의 만찬 The First Dinner

정정엽展 / JUNGJUNGYEOB / 鄭貞葉 / painting   2019_0705 ▶︎ 2019_1013 / 월요일 휴관

정정엽

● 위 이미지를 클릭하면 네오룩 아카이브 Vol.20190314c | 정정엽展으로 갑니다.

별도의 초대일시가 없습니다.

제4회 고암미술상 수상작가展

관람료 / 성인 1,000원 / 청소년,군인 500원 장애인,유공자,65세 이상,5세 미만 무료

관람시간 / 09:30am~05:30pm / 월요일 휴관 단, 월요일이 공휴일인 경우 화요일 휴관

이응노의 집 Maison d' Ungno Lee 충남 홍성군 홍북읍 이응노로 61-7 고암이응노생가기념관 Tel. +82.(0)41.630.9220 leeungno.hongseong.go.kr

제4회 고암미술상 수상작가 정정엽은 1980년대 한국의 사회적 갈등 현실과 노동현장에서 치열하게 활동한 작가입니다. 그가 20대부터 몸담은 「두렁」, 「갯꽃」, 「여성미술연구회」의 공동체 작업과 「입김」, 「스쾃」의 미술운동은 정정엽 예술의 힘줄이고 뼈마디입니다. 90년대 중반부터 회화작품에 매진하고 개인작업 활동을 이어오는 동안 그가 추구한 예술세계는 한국 여성주의 미술운동 역사와 맥을 같이 합니다. 여성성의 이해가 축적되고 범우주적 생명성에 다가서는 그의 예술적 영감은 회화의 속살을 만들고 작품사이 붉은 피를 돌게 하며 무한한 생명력으로 벋어나갑니다. ● 오늘 여기의 작품들은 불현듯 출몰한 작품 전시입니다. 각 작품들이 태어났던 시·공간을 달리하여 재배치되어 있습니다. 그래서 이번 전시는 그동안 작품들이 어떤 유기성으로 존재하여 정정엽 예술의 몸뚱아리가 되는지를 묻고 있습니다. 그 예술의 실체가 내뱉는 숨소리, 숨결을 느끼며 구체적인 언어를 찾는 또 하나의 경험입니다. ● 정정엽의 예술은 구상성과 추상성을 동시에 구현하는 조형미학을 가지고 있습니다. 공동체적 삶으로부터 싹터온 현장예술 활동과 예술가 주체로서의 작품세계가 공존합니다. ● 삶의 정치로써 예술의 확장을 꾀하는 정정엽의 예술세계는 현재진행형입니다. 여성의 정치, 여성의 미술을 고암미술상수상작가전 『최초의 만찬』에서 이어갑니다. ■ 이응노의 집

* 고암미술상은 고암이응노 예술의 구상과 실천에 공감하고 새로운 길을 탐색하는 미술가를 찾아 미래의 대화를 열어가는 현대미술작가상입니다.

Jeong Jeong-yeop, the recipient of the 4th Goam Art Award, produced her creations amidst the intense social and labor conflicts that gripped Korea in the 1980s. The communal artworks that Jeong completed in her 20s as part of Dureong, Gaetkkot, and the Women's Art Research Association, and the activities she engaged in as an independent art activist for Ipgim (Breath) and Squat are the "bones" and "joints" of her artwork. The artistic world that emerged in the mid-1990s, a time during Jeong began to produce solely paintings, heavily reflected the Korean feminist art movement. Jeong's artistic vision of encompassing all life in the universe and her accumulated understanding of femininity is what forms the "flesh" of her paintings and makes the "lifeblood" flow between her artworks, thereby ultimately moving toward an infinite life energy. ● The artworks on display today have been arranged according to the time and space in which they were produced. The exhibition explores the organic ties that link these disparate artworks to collectively form the "trunk" of Jeong's artistic world. Through this exhibition, visitors are invited to use their senses to discover Jeong's concrete artistic language and experience the core philosophy on which her artworks are based. ● The creations of Jeong Jeong-yeop are simultaneously formative and abstract in structure. They represent both "on-site" artworks created by Jeong through a community-focused lifestyle as well as works produced as part of her unique artistic world. ● The artistic world of Jeong Jeong-yeop, who aims to expand the breadth of art into the "politics of life," is still being created. The exhibition of Jeong Jeong-yeop—the winner of this year's Goam Art Award, The First Dinner—spotlights a world that explores the meaning of women's politics and women's art. ■ Maison d' Ungno Lee

* The Goam Art Award is a contemporary art award that is given to artists who embody Lee Ungno's artistic philosophy and practices. The award seeks to open up new paths in the field of art and explore new areas for future dialogue.

Vol.20190705b | 정정엽展 / JUNGJUNGYEOB / 鄭貞葉 / paint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