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떤 장소 A Place

랴오 차오하오展 / LIAO Chao-Hao / 廖昭豪 / installation   2019_0806 ▶︎ 2019_0814

랴오 차오하오_어떤 장소展_인천아트플랫폼 창고갤러리_2019

초대일시 / 2019_0806_화요일_05:00pm

2019 인천아트플랫폼 국제교류 작가교환 프로그램展

주관 / 인천문화재단 인천아트플랫폼 기획 / LIAO Chao-Hao

관람시간 / 12:00pm~06:00pm

인천아트플랫폼 창고갤러리 Incheon Art Platform Warehouse Gallery 인천시 중구 제물량로218번길 3 Tel. +82.(0)32.760.1000 www.inartplatform.kr

어떤 장소(A Place)는 대만 작가 랴오 차오하오가 2019년 6월부터 8월까지 인천아트플랫폼에 머물며 작업한 결과물을 발표하는 전시이다. 작가는 초기에 펄프를 이용하여 대만 풍경을 재현함으로써 인류의 발전과 환경보호 사이의 불안정한 균형을 드러내는 작업을 진행한 바 있다. 2018년부터는 보다 미시적 관점으로 전환하여, 일상생활에서 쉽게 발견할 수 있는 사물을 실물 그대로 재현하는 'Geology(地質 圈)' 연작을 진행해왔다. 이번 전시 역시 'Geology' 연작의 일환으로, 작가가 인천아트플랫폼 주변에서 마주친 사물을 바탕으로 작업한 신작을 선보이는 자리이다. 작가는 맨홀 뚜껑이나 창문에 설치된 다양한 모양의 창살, 시각 장애인을 위한 점자블럭 등과 같이 주변에서 쉽게 발견되지만 무심코 지나치는 사물을 선별한다. 그리고 신문지, 펄프, 아크릴 물감 등의 취약한 물성을 지닌 대체 재료를 통해 실물 외관을 그대로 묘사하여 새로운 오브제로 재창조한다. 이는 물체가 지니고 있는 시간과 역사 등의 본질을 탐구하기 위해 사물의 물성을 전복시키는 시도임과 동시에, 작가가 인천에 머물며 한국과 대만, 양국의 일상적 사물들을 관찰하여 유사점 혹은 차이점을 도출해낸 결과물이기도 하다. 작가는 이번 전시를 통해 관객들의 의식 속에 존재하는 사물에 대한 각기 다른 경험과 기억을 새롭게 상기시키며, 산업제품으로 가득 찬 일상생활을 환기할 수 있는 순간을 선사하고자 한다.

랴오 차오하오_Flexible delineator post_펄프, 아크릴채색_70×14×19cm_2019
랴오 차오하오_Tile_펄프, 아크릴채색, 테이프_39.5×39.5×3cm_2019
랴오 차오하오_Window grill_판지, 아크릴채색_65×65×11cm_2019
랴오 차오하오_Railing_신문, 아크릴채색_43×88×4cm_2019

랴오 차오하오(1990년 출생, 대만 타이중)는 대만에서 주로 활동하는 작가로, 국립 타이베이 예술대학에서 순수미술을 전공하고, 국립 타이난 예술대학에서 조형예술로 석사학위를 취득했다. 그는 2015년 가오슝 아트 어워드를 비롯하여 신베이시 미술전과 대만 신진 예술가 전시 등에서 수상한 바 있다. 올해 처음으로 진행되는 인천아트플랫폼과 대만의 피어 투 아트센터와의 작가교환 프로그램에 참여하여, 6월부터 8월까지 머물며 활동하고 있다. ■ 인천아트플랫폼

랴오 차오하오_Sheets fences_색종이_120×95×15cm_2019
랴오 차오하오_Tactile floor tile_펄프, 아크릴채색_29.5×29.5×1cm_2019
랴오 차오하오_Anchor_판지, 아크릴채색_126×86×32cm_2019
랴오 차오하오_Iron roll door_판지, 색종이_95×212×4.5cm_2019
랴오 차오하오_Window grill_판지, 아크릴채색_50×57×1.6cm_2019

A Place is an exhibition in which Taiwanese artist LIAO Chao-Hao presents the results of his work while staying at the Incheon Art Platform from June to August 2019. Chao-Hao had initially worked to reveal the precarious balance between human development and environmental protection by recreating the Taiwan landscape using the pulp. Since 2018, he has been conducting a series of Geology to reproduce objects that can be easily found in everyday life in a more microscopic way. The exhibition is also part of Geology series, presenting a new work based on objects the artist encountered around the Incheon Art Platform. The artist selects objects that are easily found around but inadvertently pass by, such as manhole covers, various shapes of bars installed in windows, and raised blocks for the visually impaired. And through alternative materials with fragile properties such as newspaper, pulp and acrylic paint, the physical appearance is described in its original form and recreated as a new object. It is an attempt to subvert the property of matter to explore the nature of time and history that objects possess, as well as the result of the artist's stay in Incheon to observe the everyday objects of both Korea and Taiwan to draw similarities or differences. Through the exhibition, the artist intends to bring back different memories and experiences about objects that exist in the audience's consciousness and give a moment to evoke everyday life filled with industrial products. ● LIAO Chao-Hao(b.1990, Taichung, Taiwan) is a Taiwan-based visual artist. He earned his bachelor's degree from the Department of Fine Art at Taipei National University of Arts (TNUA), and earned his master's degree from Graduate Institute of Plastic Arts at Tainan National University of the Arts. He has won prizes at the 2015 Kaohsiung Art Awards, as well as the New Taipei City Art Exhibition and the Exhibition of the Newly Emerging Artists in Taiwan. Chao-Hao participated in this year's first artist exchange program between the Incheon Art Platform and Taiwan's Pier-2 Art Center, where he works and stays from June to August. ■ Incheon Art Platform

Vol.20190806c | 랴오 차오하오展 / LIAO Chao-Hao / 廖昭豪 / install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