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복이 어울리는 엘렉트라 Mourning Becomes Electra

케잇 허스 리展 / kate-hers RHEE / installation   2019_0819 ▶︎ 2019_0828

케잇 허스 리_The Theory of Antisocial Triangulation_installation, crocheted felt, revolving motors, pipe cleaners for a shisha(hookah)_2019 Ⓒ Photo credit: Michael Hurt

초대일시 / 2019_0822_목요일_05:00pm

2019 인천아트플랫폼 국외 입주작가 결과보고展

관람시간 / 12:00pm~06:00pm

인천아트플랫폼 창고갤러리 Incheon Art Platform Warehouse Gallery 인천시 중구 제물량로218번길 3 Tel. +82.(0)32.760.1000 www.inartplatform.kr

『상복이 어울리는 엘렉트라』는 인천아트플랫폼의 국외 입주작가 케잇 허스 리가 2019년 6월부터 8월까지 입주하며 작업한 결과물을 소개하는 전시이다. 케잇 허스 리의 직관적인 작업 방식은 초국가적인 정체성과 자아의 확립에 대한 탐구로부터 기인한다. 작가가 만들어낸 초문화적 공예품은 미국, 한국, 독일의 언어와 문화 그리고 관습에 동화되고 몰입하기 위해 겪었던 고통스러운 경험을 반영한다. 인천아트플랫폼에서 작가는 자신의 최근 작업을 기반으로 한국 페미니즘 전개에 대한 연구를 계획하였으나, 그 동안 소원한 관계를 맺어온 미국인 양아버지의 갑작스러운 죽음으로 인해 예상 밖의 작업을 선보이게 되었다. 홀로 작업해오던 이전의 방식과 다르게 한국계 이민자/교포들의 도움을 받아 애도, 성찰, 환원 그리고 근본적인 회복의 과정을 작업에 담았다. 복잡한 가족 관계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던 작가는 애도 의식의 일환으로서 반복적인 행위에 집중했고, 그녀가 속해 있는 공동체와 함께 수공예 작업을 시작했다. 신작 「이피게니아의 거센 바람」은 이러한 맥락 속에서 해외 입양인, 한국인 혼혈, 그리고 본국에 돌아온 한인 2세 등 해외에서 자란 한국인들의 공동 노동으로 완성된 작업이다. 또한 고대 그리스 신화를 모티브로 하여, 젠더 문제로 인해 폭력과 억압으로 고통 받는 여성을 위한 기념비이자, 기존 작업인 「세븐 시스터즈」도 새로운 버전으로 함께 전시된다.

케잇 허스 리_상복이 어울리는 엘렉트라展_인천아트플랫폼 창고갤러리_2019 Ⓒ Photo credit: Michael Hurt
케잇 허스 리_The Gusty Winds of Iphigenia_ installation, crocheted felt, rope, synthetic yarn, paper flowers, fan_2019 Ⓒ Photo credit: Michael Hurt
케잇 허스 리_The Gusty Winds of Iphigenia_ installation, crocheted felt, rope, synthetic yarn, paper flowers, fan_2019 Ⓒ Photo credit: Michael Hurt

케잇 허스 리는 3개 대륙, 10개 이상의 도시를 35번 이상 이주하며 유목적인 삶을 살고 있다. 시카고 예술 대학에서 퍼포먼스 아트를 전공하고, 캘리포니아 어바인 주립 대학에서 석사 과정을 졸업했다. 이후 2009년에 베를린에 스튜디오를 마련하여 한국과 독일 그리고 미국을 오가며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 인천아트플랫폼

케잇 허스 리_상복이 어울리는 엘렉트라展_인천아트플랫폼 창고갤러리_2019 Ⓒ Photo credit: Michael Hurt
케잇 허스 리_Woman Warrior Shields_ Korean traditional drum skins, crocheted felt_2019 Ⓒ Photo credit: Michael Hurt
케잇 허스 리_Seven Sisters and the Lotus of Life_ installation, bamboo wives, LED lights, mirror_2019 케잇 허스 리_There is no place like Korea_Korean traditional rubber shoes, acrylic paint, gemstones, sequins, crocheted felt insoles_2018 Ⓒ Photo credit: Michael Hurt

Mourning Becomes Electra is the solo exhibition of IAP Artist-in-Residence, kate-hers RHEE. This exhibition culminates her three month-long stay during the summer of 2019. The artist's intuitive process draws on her exploration of trans-national identity and the construction of self. She invents transcultural artifacts that reflect on her often painful assimilation and immersion in the language, culture and customs of the United States, South Korea and Germany. Intending to build upon her current work while incorporating research about the development of feminism in South Korea, RHEE was unexpectedly derailed with the sudden death of her German-American adoptive father, with whom she had been estranged. Upon her arrival in Incheon, her normally solitary practice took on an entirely different process; one of regret, retrospection, restoration, and ultimately recovery with support from the Korean diaspora. Troubled by difficult familial relationships, the artist turned to repetitive gesture as part of a grieving ritual, and she reached out to her community to start a handcrafting circle. The creation of the new installation work called The Gusty Winds of Iphigenia is a group effort, realized by the labor of Koreans who grew up overseas, which includes overseas adopted, mixed-race Koreans, and the second generation who have returned. A new iteration of Seven Sisters, conceived as a memorial for women who have been sexually assaulted and oppressed on the basis of gender, draws on ancient Greek mythology and will also be on display. ● kate-hers RHEE has lived a nomadic life in over 35 separate dwellings in 10 different cities across 3 different continents. After receiving her BFA from the School of the Art Institute of Chicago and her MFA from the University of California-Irvine, she settled in Berlin, Germany and established her studio in 2009. She produces prolifically while working in South Korea, Germany and the United States. ■ Incheon Art Platform

Vol.20190819a | 케잇 허스 리展 / kate-hers RHEE / install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