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Live!: 12개의 문고리 Twelve-Door Handles

박윤영展 / PARKYOONYOUNG / 朴允英 / painting   2019_1018 ▶︎ 2020_0112 / 월요일 휴관

박윤영_Four Horses_12폭 비단병풍에 먹, 석분_가변크기_2019

● 위 이미지를 클릭하면 네오룩 아카이브 Vol.20110714d | 박윤영展으로 갑니다.

초대일시 / 2019_1017_목요일_06:00pm

협업작가 / 임형진(연극연출가_극단 테아터라움 철학하는 몸) 공간디자인 / JAKOB SCHIEL Design & Architecture (JDA) 그래픽디자인 / 하형원 주최 / 일민미술관 기획 / 조주현(일민미술관 학예실장) 후원 / 한국문화예술위원회_현대성우홀딩스_쏠라이트배터리

입장료 / 일반 7,000원(단체 6,000원) / 학생 5,000원(단체 4,000원) 학생 할인_초등학생~만 24세 이하 및 대학 학생증 소지자 / 단체_20인 이상 만 65세 이상, 장애인, 매월 마지막주 수요일(문화가 있는 날) 50% 할인 이마 멤버십 무료(연회비 20,000원)

관람시간 / 11:00am~07:00pm / 월요일 휴관

일민미술관 ILMIN MUSEUM OF ART 서울 종로구 세종대로 152 1,2전시실 Tel. +82.(0)2.2020.2050 ilmin.org

『YOU, Live! - 12개의 문고리』는 한국과 캐나다에 거점을 두고 작업해 온 작가 박윤영이 9년 만에 선보이는 개인전이다. 작가는 2000년대 후반 특유의 이야기 방식을 이용한 동양화 매체의 가능성을 확장시킨 활약으로 한국 미술계의 뜨거운 관심과 주목을 받았다.

임형진(극단 테아터라움 철학하는 몸)_당신의 만찬 Your Supper_2019
박윤영_Song of the whale_종이, 스캔된 리액터와 데이터에 먹_가변크기_2016~9
박윤영_Tik Tok_첼로, 트럼펫, 사운드_가변크기_2019
박윤영_NOAH and DUKDUKDIYA_12폭 비단병풍에 먹, 석분_가변크기_2019
박윤영_Icy Mountain_단채널 영상_2019
박윤영_Salt and Tephra_12폭 비단병풍에 잿빛 호분_가변크기_2009
박윤영_Twelve-Door Handles_12폭 비단병풍_가변크기_2018
임형진(극단 테아터라움 철학하는 몸)_당신의 만찬 Your Supper_2019

『YOU, Live!』는 박윤영 작가가 쓴 새로운 시나리오 '12개의 문고리'를 중심으로 펼쳐지는 연극-전시 플랫폼이다. 작가는 체르노빌, 후쿠시마에서 발생한 대규모 원전사고, 영국의 리비아 침공 등 동시대 특정 사건들을 조사하고 탐구하는 과정에서 맞닥뜨린 이미지와 텍스트를 자신의 개인적 경험들과 뒤섞어 재구성했다. 12개의 뒤섞인 타임라인으로 구성된 이 열린 시나리오는 12개의 문고리 뒤에 감춰진 사건들의 배후 혹은 임박한 상황을 추리해가는 한 편의 미스터리 소설처럼 전개된다.

'You'로 시작하는 2인칭 시점의 내레이션은 관객을 주인공으로 이끈다. 스크립트, 사운드, 비디오, 드로잉, 조각, 아카이브의 유기적 장치는 당신의 상황에 개입해 우연적이고 즉흥적인 무대를 선사한다. 한편 '12개의 문고리' 시나리오는 연극 연출가 임형진의 포스트 드라마 연극 「당신의 만찬 Your Supper」과 시인 심보선의 에세이로 재창작되며 다양한 변환방식으로 관객들과 조우한다. ■ 일민미술관

토크: 연극-전시 플랫폼 : 마법적 협업에 대하여 - 패널: 박윤영, 임형진, 심보선, 전강우 - 모더레이터: 조주현 - 일시: 2019년 11월 2일(토) 오후 2시 - 장소: 일민미술관 5층 영상실 - 참가비: 무료 (전시 입장권 지참)

토크: 10년만에 만나요 - 패널: 박윤영, 유진상, 류한승, 조주현 - 일시: 2019년 11월 9일(토) 오후 6시 - 장소: 일민미술관 5층 영상실 - 참가비: 무료 (전시 입장권 지참)

워크숍: 오픈시나리오 픽토그램 그리기 - 진행: 박윤영 - 일시: 2019년 10월 31일(목) 오후 7시 - 장소: 일민미술관 5층 영상실 - 참가비: 2만원 (전시 입장권 포함)

Vol.20191019e | 박윤영展 / PARKYOONYOUNG / 朴允英 / paint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