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점時點·시점視點: 1980년대 소집단 미술운동 아카이브 Locus and Focus: into the 1980s through Art Group Archives

경기아트프로젝트 Gyeonggi Art Project展   2019_1029 ▶︎ 2020_0202

초대일시 / 2019_1029_화요일_04:30pm

주최 / 경기문화재단 주관 / 경기도미술관 협찬 / 삼화페인트_산돌구름

관람시간 / 10:00am~06:00pm

경기도미술관 Gyeonggi Museum of Modern Art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동산로 268 (초지동 667-1번지) 기획전시실 Tel. +82.(0)31.481.7000 gmoma.ggcf.kr www.facebook.com/ggmoma

경기도미술관은 새로운 시대정신과 실천미학으로 경기현대미술의 시원을 형성한 1980년대 경기지역 소집단 활동을 조명하는 『시점時點·시점視點 - 1980년대 소집단 미술운동 아카이브』을 개최합니다. ● 1980년대 한국사회는 변화에 대한 요구가 그 어느 때 보다 강렬하게 분출하던 시기로 경인,경수 지역의 미술인 역시 그 변화의 한 축을 견인하며 새로운 흐름을 만들어낸 시대의 주인공이었습니다. 이번 전시는 그런 흐름의 원인이자 결과이기도 한 소집단 미술운동을 당대의 자료와 작품을 통해 조명하여 좀 더 촘촘한 역사의 현장 속으로 관객을 초대하고자 합니다. ● 전시에는 『한국 미술 20대의 힘』(1985)에서 경찰에 압수되어 자취를 감추었던 미술동인 두렁의 작품이 처음 발굴되어 전시되고 망실된 작품 중 일부는 재제작하는 등 1980년대의 주요한 미술작품 120여점과 자료 1060건 약 3천 여점이 30여 년만에 세상에 나옵니다. 개막일에는 1980년대 경인, 경수지역의 소집단 미술운동의 흐름에 대한 특별강연이 열리고 1984년 미술동인 두렁의 창립전 공연이었던 '열림굿'을 재연하는 행사도 진행됩니다. 또한 소집단 활동에 대한 작가 인터뷰를 기록한 영상아카이브와 각종 자료, 비평가들의 글이 담긴 자료집이 함께 발간됩니다. ● 전시 제목 '시점시점(時點視點)'은 "시대의 한 가운데를 뚫어지게 바라본다." 라는 뜻으로 1979년 수원지역에서 결성된 포인트 그룹이 1983년에 '시점시점'으로 이름을 바꾸었는데 여기에서 차용한 것입니다. 전시의 제목처럼 이번 전시가 한국현대미술사 서술의 새로운 시점이 되기를 기대해봅니다. ■ 경기도미술관

특별강연: 2019. 10. 29(화) 오후 2시    1. 1980년대 경인·경수지역 소집단 미술운동       - 라원식(미술평론가/미술동인 두렁)    2. 시월모임과 여성주의 미술       - 김현주(추계예술대학 교수)

특별공연: 2019. 10. 29(화) 오후 4시    미술동인 두렁 창립전 '열린굿' 재연

개막행사 무료 셔틀버스(정시출발)    12:30 / 시청역 3번 출구(1호선)    14:30 / 시청역 3번 출구(1호선)

Gyeonggi Museum of Modern Art (GMoMA) will host a special exhibition titled "Locus and Focus : into the 1980s through Art Group Archives". This exhibition highlights small art groups that were active in the 1980s, which initiated Gyeonggi Modern Art Movement, based on the spirit of the times and artistic activism. ● This exhibition first displays Du Reong's paintings which were confiscated by the authorities at an exhibition, ""Korean Art, Power of Youth" in 1985, and lost since then. After retrieving the seized paintings, some of them were reproduced. The exhibition includes approximately 3,000 pieces of art including more than 120 art works, and 1,060 historical records and materials, among others. They will be open to the public for the first time in over 30 years. On the opening day, special lectures will be organised regarding small art groups and their art movements in Incheon and Suwon in the 1980s. Yeollin Gut, a shamanistic ritual presented at the opening ceremony of Art Group, Du Reong (1984) will be run anew. Also, video interviews with members of the art groups, from the archives, will be on display, along with related collections, publications by art critics, and other materials. ● The title of the exhibition, "Locus and Focus", borrowed from a Suwon based art group's name, means a deep insight into the turbulent times in Korean history and art. The group was first named Point when founded in 1979, and later changed their name to Locus and Focus in 1983. Just like the title of the exhibition, we hope this exhibition will serve as a new beginning and platform to weave a strong narrative about the history of modern art in Korea. ■ Gyeonggi Museum of Modern Art

Opening Ceremony: Tuesday, October 29 2019, at 4:30 p.m.

Lecture: Tuesday, October 29 2019, at 2 p.m.    1. Art Groups and Their Art Practices in Incheon and Suwon in The 1980s       - Art Critic/ Art Director of Du Reong, Ra Wonsik    2. Female Art Club (Siwolmoim) and Feminist Aesthetics       - Prof. Kim Hyeonju, Chugye University for the Arts

Performance: Tuesday, October 29 2019, at 4 p.m.    Yeollin Gut (shamanistic ritual) presented at the    opening ceremony of Art Group,    Du Reong will be run anew.

Free Shuttle bus for the opening(On time departure)    12:30 / City Holl Subway(1 line) Station Exit #3    14:30 / City Holl Subway(1 line) Station Exit #3

Vol.20191029a | 시점時點·시점視點: 1980년대 소집단 미술운동 아카이브-경기아트프로젝트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