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시티 MEDIACITY

개관 8주년 기념-2019 미술여행-4, 겨울프로젝트展   2019_1213 ▶︎ 2020_0216 / 월요일 휴관

초대일시 / 2019_1213_금요일_05:00pm

참여작가 백남준_김구림_이이남_안형남_권정호_김창겸 한호_노진아_안세권_최종운_이재형_하원 Bernd Halbherr_Wolf Nkole Helzle_솔비×권지안 김학제_오창근_이명환_장승효&김용민 강기정_강은구_김동현_김승우_김진우_노재일 박근우_신도원_엄익훈_오태원_윤희선_이돈아 이병찬_이성웅_임용현_정운학_정춘일_조성현 조세민&kimkeiun_조현경_채희석 티안_폴바주카_하준수_한경우

후원 / 양평군청_양평교육지원청_한국박물관협회 (사)한국예술단체총연합회_(사)한국미술협회 양평미술협회_코레일양평역_세븐브로이

관람료 / 성인 1,000원 / 청소년 700원 / 어린이 500원 단체 20인 이상 성인 700원 / 청소년 500원 / 어린이 300원 양평군민, 노인, 군경, 장애인, 국가유공자 무료

관람시간 / 10:00am~06:00pm / 월요일 휴관 05:00pm 입장마감

양평군립미술관 YANGPYEONG ART MUSEUM 경기도 양평군 양평읍 문화복지길 2 전관 Tel. +82.(0)31.775.8515 www.ymuseum.org

양평군립미술관 개관 8주년을 기념하는 겨울프로젝트 ● 『미디어 시티 MEDIACITY』展에 세계적인 비디오작가 백남준를 비롯하여 김구림, 이이남, 안형남, 권정호, 김창겸, 안세권, Bernd Halbherr, 장승효 & 김용민, 최종운, 한 호, 하원, 이재형, 솔비 등 40여명이 4개의 공간에서 새로운 미디어시대를 열어간다.

백남준_나는 결코 비트겐슈타인을 읽지 않는다_혼합재료, 영상_가변설치_1998
김구림_24분의1초의의미_단채널 영상_00:10:00_1969
이이남_다시 태어나는 빛-피에타 Born again Ligh-La Pieta_합성수지_2014

이번 전시는 과학과 예술이 만들어낸 인터렉티브 아트, 인공지능, 빅 데이터, VR, AR, MR, 등 다양한 시․지각예술로 양평군립미술관이 개관 8주년을 맞이하면서 기획한 『미디어 시티 MEDIACITY』展이다. ● 양평군립미술관은 뉴 미디어 전시를 통해 양평군민과 일반대중에게 글로컬 문화를 리드하는 새로운 현대미술을 제시하여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대처하는 지방화 세계화에 기여함은 물론 지역에서도 세계적인 작가의 예술작품과 함께 할 수 있는 문화를 만들어내고자 했다.

안형남_가브리엘_금속, 알루미늄, 유채, 네온_46×92×76cm_2008
권정호_기사로 본 우리 사회 기사읽기_105×360×70cm, 144.5×112cm(가변 실제높이-249.5cm)_2017/2015
김창겸_Why spring comes_단채널 영상_00:03:28_2019

미술관 지층에서부터 2층의 전시실까지 테마별 공간에서 퍼펙트(perfect) 한 구성으로 보여준다. 먼저 지층 전시장에 들어서면 기억의 공감을 느끼게 하는 대형 에어조형물이 눈에 들어온다. 이작품은 격동기 삶의 현장에서 여성의 노동에 대한 인권을 다루고자 하였으며 이러한 현실을 잊고 살아가는 현대인들에게 기억의 공감(Empathy of memory)을 통해 보여주고자 했다. 그리고 60년대를 기점으로 제작된 미디어영상은 산업현장에서 살아가는 젊은 노동자들의 피와 땀이 녹아있는 영상 미디어예술과 만남을 제시하여 오늘을 살아가는 현대인들에게 과거를 기억하고 오늘의 현실을 직시하여 미래 희망을 담아내는 소통공간으로써 미디어시대를 열어간다.

한호_영원한 빛-야곱의 우물_AI 인터랙티브, LED, 아크릴판, 거울_ 110×110×110cm_2014
노진아_나의 기계 엄마_실리콘, 기계부속 등의 혼합재료_200×60×50cm_2019_부분
안세권_서울 뉴타운풍경_월곡동의 빛 Ⅱ Disappearing Lights of Weolgok-dong Ⅱ_C 프린트_180×250cm_2006

감각의 확장으로 다가선 슬로프공간에서는 어둠을 밝히는 여명의 빛으로 발산하는 네온 조명들이 대자연속에서 삶의 시간을 투과시켜 생성의 순환을 반복하여 표현한 설치작품들이 역동적인 환상의 신비성과 함께 미래를 향한 불빛이 되어 시대의 감각을 확장시켜 나아간다. 산업화에 중요한 부품이 폐품이 되어 예술로 돌아온 조각, 튜브 속에 맑은 공기를 넣어 양수를 표현한 작품과 같은 오브제들은 회화에만 국한되어 있던 군민들의 미술에 대한 시각을 넓혀주고, 아이들에게는 상상력과 호기심을 자극한다. 그리고 주변부에 나부끼는 각목과 천을 이용하여 고급스러운 상젤리등불(Sangli Lantern)로 제작, 설치미술로의 제시는 평소 문화생활을 모르고 살아가는 사람들과 문화생활에 따른 기쁨을 누리기 힘들었던 군민들에게 새로운 문화통섭의 즐거움으로 다가섰다.

최종운_This is Orchestra_오브제, 모터, 스피커, 센서_가변설치_2018
이재형_Dust_dog_40인치 LCD_2019
하원_수평선-화암_렌티큘러, 스테인리스 스틸_180×540cm_2019

시각의 놀이에서는 과거의 삶의 현장이 난개발로 인하여 하루아침에 폐허가 되어 보여 지는 사회현상을 평면과 입체조형의 다양한 형태로 보여준다. 여기에는 기계주의와 결합, 숨겨진 공간((Hidden Space)까지도 형상화한 작품들이 하나의 우주를 이루는 비장함으로, 때로는 이방인으로 우리 곁에 다가선다. 이들 작품들은 과학과 예술이 융합을 이룬 첨단 IT기술(LED, AI, VR, Light)이 보여주는 발상의 전환적 시․지각현상을 제시하는 공간으로 관객들과 커뮤니티를 이루게 된다.

Bernd Halbherr_disneyland_photographic sculpture_지름 30cm_2019
Wolf Nkole Helzle_Homo rottenburgensis_00:07:55_2011
솔비×권지안_레드_퍼포먼스_00:05:54

행복한 미디어공간은 현대인들이 살아가는 동안 상상의 세계는 과학과 예술 그리고 철학이 하나로 융합되어 공감을 이룰 때 작품이 완성되는 것처럼 새로운 미디어시대를 열어가는 인공지능(Ai, Interactive Art)의 미디어세계를 폭넓게 보여주는 전시공간이다. 이 공간에 설치작품들은 마치 공연자들이 협연을 하듯이 센서의 반응을 통해 기계가 빛과 소리를 마치 오케스트라 연주를 보듯이 관객들은 행복한 미술여행에 심취하게 된다.

김학제_미래서정2013v2_단채널 영상 맵핑_00:03:50
오창근_문자도-한글_컴퓨터, 프로젝터, 키넥트 카메라 등_가변설치_2019

이번 『미디어 시티 MEDIACITY』展은 인터랙티브 아트, 인공지능, 빅 데이터, VR, AR, MR, 다양한 시․지각예술이 접목되어 과학과 예술이 만들어낸 뉴미디어아트 전시로 양평군립미술관이 개관 8주년을 맞이하면서 기획한 겨울프로젝트다. 양평군립미술관은 이번 전시를 통해 양평군민과 일반 대중에게 글로컬 문화를 리드하는 새로운 현대미술을 제시하여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대처하는 지방화 세계화에 기여함은 물론 지역에서도 세계적인 작가의 예술작품과 함께 할 수 있는 문화를 만들어내고자 했다.

이명환_UAO_미확인 예술물체_혼합재료_가변설치_2014
장승효&김용민_Dreaming Butterflies in Maximalia_00:05:25, 3456×2880px_2019

양평군립미술관의 개관8주년기념 『미디어 시티 MEDIACITY』展의 다양한 오브제(Installation art, Big data, VR, MR, Interactive art)등의 작품들은 기계조작의 예술작품으로 대중들에게 현대미술의 시대적 흐름을 읽어주는 역할을 하며 현대미술이 어렵다는 일반대중들에게 까지도 쉽게 다가설 수 있도록 하여 미디어예술과 관객들과의 간극을 좁혀 나가는데 기여하게 될 것이다. ● 그리고 이러한 미디어전시는 양평군립미술관의 직원들이 갖고 있는 그동안의 노하우로 가능하며 이번 전시를 통해 존재적 가치가 조명되어 지역미술관으로서 역할을 넘어 양평의 문화브랜드를 만들어냈다는 자부심과 함께 양평군립미술관의 위상을 새삼 인식하는 계기가 되고 있다. 다시 말해서 전국 어디에서도 볼 수 없는 색다른 『미디어 시티 MEDIACITY』전시를 통해 문화예술의 고장 양평을 정착하는데 미술관의 남다른 활동에 우리는 주목해야 할 것이다. ● 전시와 더불어 양평군립미술관은 양평의 겨울을 보다 따뜻하게 만들고자 다양한 부대행사를 함께 진행하게 되는데 주말(토,일) 어린이창의예술학교와 미술음악회(클래식), 모닥불 음악회, 학술세미나, 어린이뮤지컬, 매직쇼 등이 전시기간동안 일정에 따라 진행된다. ■ 양평군립미술관 학예실

주말어린이예술학교-반짝!반짝!빛나는 영재들    2019.12.14.~2020.2.16. (매 주말 토,일) 미술음악회(클래식): 일정 홈페이지 참조 모닥불 음악회: 2019.12.13.(금) 18:00 학술세미나: 2019.12.27.(금) 15:00 어린이뮤지컬, 뮤직쇼: 일정 홈페이지 참조

Vol.20191213e | 미디어시티 MEDIACITY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