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유의 숲

박상화展 / PARKSANGHWA / 朴相華 / media art   2020_0618 ▶︎ 2020_0715 / 백화점 휴점일 휴관

박상화_사유의 정원_2채널 영상설치, 수제 메시스크린_00:07:20_2020

● 위 이미지를 클릭하면 네오룩 아카이브 Vol.20190205b | 박상화展으로 갑니다.

박상화 홈페이지_www.parksanghwa.net

별도의 초대일시가 없습니다.

관람시간 / 11:00am~08:00pm / 금~일요일_11:00am~08:30pm / 백화점 휴점일 휴관

광주신세계갤러리 GWANGJU SHINSEGAE GALLERY 광주광역시 서구 무진대로 932 신세계백화점 1층 Tel. +82.(0)62.360.1271 shinsegae.com

광주신세계갤러리에서는 영상미디어 설치작품을 통해 광주풍경의 가상공간을 만드는 박상화 작가의 개인전 『사유의 숲』을 개최합니다. 광주의 자연과 정서, 도시생활과 사계절의 변화, 작가 개인의 경험과 기억으로 구성된 가상의 숲은 친근하고 익숙하면서도 어딘지 모르게 낯선 새로운 감성을 전해줍니다. 전시 공간을 가득 매운 여러 겹으로 설치된 스크린 속 풍경은 현대 사회에서 향유할 수 있는 디지털 쉼터의 색다른 경험을 선사합니다.

박상화_사유의 정원_2채널 영상설치, 수제 메시스크린_00:07:20_2020
박상화_사유의 정원_2채널 영상설치, 수제 메시스크린_00:07:20_2020
박상화_사유의 정원_2채널 영상설치, 수제 메시스크린_00:07:20_2020
박상화_사유의 정원_2채널 영상설치, 수제 메시스크린_00:07:20_2020
박상화_사유의 정원_2채널 영상설치, 수제 메시스크린_00:07:20_2020

매일 지나다니기 때문에 무심코 지나쳤던 일상의 모습 또는 광주를 대표하는 곳이기에 마치 잘 알고 있는 것만 같았던 풍경들이 갤러리 공간으로 들어서는 순간 새롭게 펼쳐집니다. 디지털 기기의 발달로 자연과 도시풍경의 수많은 이미지는 스마트폰이나 컴퓨터, TV 스크린을 통해서 우리의 디지털 일상 속에서 늘 함께 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박상화 작가는 일정 크기의 제한된 사각 프레임에서 벗어나 관람객으로 하여금 직접 디지털 가상의 숲에 들어가 보고, 듣고, 느끼고 체험할 수 있는 새로운 세계를 펼쳐 보입니다. 우리의 일상과 같이 밀물과 썰물이 반복되는 바다의 영상으로 시작하는 이번 전시의 대표작 「사유의 정원」은 도시생활의 화려한 일상에서부터 평화로운 소나무 숲과 아름답게 흩날리는 벚꽃의 영상을 담고 있습니다. 숲 속의 새소리와 함께 어우러진 다채로운 자연 풍경은 마치 관람객이 실제 숲 속에 들어와 산책하고 잠시 머물다 갈 수 있는 공감각적인 디지털 쉼터를 제공합니다.

박상화_무등도원경-봄_단채널 영상설치, 혼합재료_00:05:13_2020
박상화_무등도원경-가을_단채널 영상설치, 혼합재료_00:05:57_2020

도심 속의 자연으로 재탄생한 전시공간에서 관람객은 변화무쌍한 풍경의 이미지와 자연의 소리 사이를 자유롭게 움직이며 다양한 감각을 통해 작품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자연을 사유하는 독립적인 공간으로 재해석한 작가는 그 내면의 규칙과 질서를 정리하고, 존재의 본질적인 부분에 대해 끊임없이 연구하고 이야기합니다. 이번 전시의 또 다른 영상작품 「무등판타지아-무등도원경유람」과 「무등도원경-사계」 연작에서도 광주의 자연과 도시문명, 별서정원과 아파트 등의 이미지들의 몽환적인 조합을 계속적으로 채록하고, 탐구하고, 창조하는 과정의 반복을 통해 자연과 작품, 작가 사이의 균형을 찾아가고 있습니다.

박상화_무등도원경-사계_단채널 영상설치, 혼합재료_00:05:26_2020

이번 전시는 하늘과 숲, 바다, 그리고 도시의 풍경들이 질서 있는 조합을 이루며 소외와 단절, 획일화 등의 현상들로 가득한 현대사회 속에서 지친 마음을 위로하고, 작가의 상상력으로 만들어진 자연 앞에서 쉼과 사유의 시간을 가질 수 있을 것입니다. 사유의 숲에서 우리가 바라보는 것은 내 주변의 풍경이 아닌 나의 내면일지도 모릅니다. ■ 광주신세계갤러리

Vol.20200618b | 박상화展 / PARKSANGHWA / 朴相華 / media ar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