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의 푸가 Fugue of Life

바카展 / BAKA / 朴河 / painting   2020_0728 ▶ 2020_0804

바카_민들레꽃씨1_캔버스에 아크릴채색_116.8×80.3cm_2020

● 위 이미지를 클릭하면 네오룩 아카이브 Vol.20191215e | 바카展으로 갑니다.

바카 인스타그램_www.instagram.com/baka_workroom

별도의 초대일시가 없습니다.

관람시간 / 10:00am~06:30pm / 주말_12:00pm~06:00pm

갤러리 너트 GALLERY KNOT 서울 서초구 서초중앙로 108(서초동 1656-6번지) 1,2층 Tel. +82.(0)2.598.5333 www.galleryknot.com @gallery_knot facebook.com/galleryknot119

끝을 알 수 없는 무한의 공간에서 바라본 지구는 점 하나에 불과하다. 아무것도 아닐 수도 있다. '나'라는 생명체는 존재하지도 않는 것 같다. 그러나 그 생명체 하나가 38억 년 동안 생명의 기원, 지구의 기원, 우주의 기원을 담고 있다는 사실을 아는 순간 내가 얼마나 소중한 존재인지 새삼 생각하게 된다.

바카_진달래_캔버스에 아크릴채색_45.5×45.5cm_2020
바카_목련꽃술_캔버스에 아크릴채색_45.5×45.5cm_2020
바카_뜰보리수열매_캔버스에 아크릴채색_91×116.8cm_2020

더 놀라운 것은 지구의 모든 생명체들이 같은 기원을 가지고 있고 그 기원의 결과물인 DNA를 공유한다는 것이다. 눈에 보이지 않는 미생물도 쉽게 지나쳤던 식물도 하찮게 여기는 작은 동물도 모두 연결되어 있다.

바카_꽃기린_캔버스에 아크릴채색_25.8×17.9cm_2020
바카_red drawing_캔버스에 펜_33.4×19cm×3_2020
바카_Big Bang_캔버스에 혼합재료_130.3×324.4cm_2019

칼 세이건은「COSMOS」에서 '우리는 우주 음악에서 화음과 불협화음이 교차하는 다성부 대위법 양식의 둔주곡을 기대한다. 10억 개의 성부로 이루어진 은하 생명의 푸가를 듣는다면'이라고 했다. 하지만 나는 지금 가까이에 있는 꽃 한 송이, 씨앗 하나, 열매 하나, 작은 동물 하나에서 우주 생명의 푸가를 듣는다. 이 작은 생명체 하나하나가 코스모스를 노래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 노래는 '나는 어디에서 왔고 무엇이며 어디로 갈 것인가'에 대한 답가다. ■ 바카

Vol.20200728a | 바카展 / BAKA / 朴河 / paint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