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은미술관 미디어파사드 공연 상상초월

2020_1113 ▶ 2020_1114

별도의 초대일시가 없습니다.

참여작가 김형규_서정원

주최 / 서울특별시_서울은미술관 주관 / DNMD 장소제공 / 문화비축기지

관람시간 / 07:00pm~10:00pm

문화비축기지 서울 마포구 증산로 87(성산동 661번지) T6 커뮤니티센터 야외공간 Tel. +82.(0)2.2133.2712 parks.seoul.go.kr/culturetank culturetank.blog.me www.facebook.com/culturetank

서울시에서 코로나에 지친 시민들을 위해 준비한 미디어파사드 쇼 『서울은 미술관 미디어파사드 상상초월』 ● 미디어 파사드는 건축물 외벽에 영상을 투사하는 기법을 통해 다양한 콘텐츠를 보여주는 영상예술입니다. 서울시는 문화비축기지의 옛 석유탱크 T6 건물의 굴곡진 외관 뒷면 전체면적을 활용해 빛의 향연을 선보이는 특별 전시를 진행 했습니다.

김형규, 서정원_서울은미술관 미디어파사드 공연 상상초월_문화비축기지_2020

빛과 영상 기술이 조화롭게 접목된 예술 작품을 만날 수 있는 서울, 쌍방향 소통이 가능한 관객 참여형 전시부터 코로나19로 이전의 일상을 잃어버린 시민을 위로하는 색다른 영상까지, 다양한 멀티미디어 작품이 단조로워진 우리 삶의 순간을 특별한 경험으로 채워 주었다. (서울사랑 본문 中)

김형규, 서정원_서울은미술관 미디어파사드 공연 상상초월_문화비축기지_2020

'2020 서울은 미술관 공공미술축제'의 일부인 미디어파사드 공연이 11월 13~14일 양일간 삼양동 문화비축기지에서 T6 탱크 벽면을 캔버스 삼아 펼쳐졌다. 서울시 공공미술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빛을 활용한 영상과 퍼포먼스로 구성된 이 공연은 코로나19로 일상의 단절을 겪고 있는 시민들의 마음을 위로해 주었다. 본 공연은 서울시 유튜브에서 다시 볼 수 있다. (서울사랑 본문 中) ■ 2020 서울은미술관 미디어파사드 공연 상상초월

김형규, 서정원_상상초월_영상, 퍼포먼스_2020
김형규, 서정원_상상초월_영상, 퍼포먼스_2020
김형규, 서정원_상상초월_영상, 퍼포먼스_2020
김형규, 서정원_상상초월_영상, 퍼포먼스_2020
김형규, 서정원_상상초월_영상, 퍼포먼스_2020
김형규, 서정원_상상초월_영상, 퍼포먼스_2020
김형규, 서정원_상상초월_영상, 퍼포먼스_2020
김형규, 서정원_상상초월_영상, 퍼포먼스_2020
김형규, 서정원_상상초월_영상, 퍼포먼스_2020
김형규, 서정원_상상초월_영상, 퍼포먼스_2020
김형규, 서정원_상상초월_영상, 퍼포먼스_2020
김형규, 서정원_상상초월_영상, 퍼포먼스_2020
김형규, 서정원_상상초월_영상, 퍼포먼스_2020
김형규, 서정원_상상초월_영상, 퍼포먼스_2020
김형규, 서정원_상상초월_영상, 퍼포먼스_2020
김형규, 서정원_상상초월_영상, 퍼포먼스_2020
김형규, 서정원_상상초월_영상, 퍼포먼스_2020
김형규, 서정원_상상초월_영상, 퍼포먼스_2020

작가노트 ● 코로나19의 시대가 우리에게 가져다 준 변화는 상상 이상의 충격이었다. 우리 모두의 삶의 방식, 태도는 물론 습관까지도 모든 면에서 변화할 수밖에 없는 위기의 연속이었음을 누구도 부정하지 않는다. 이러한 변화는 겉으로 보이는 삶의 모습 뿐만 아니라, 개인의 내면까지도 깊숙이 파고들었고 모두를 흔들어 놓았다. ● 코로나19로 인해 생겨난 격리의 삶은 우리에게 고립과 외로움이라는 어쩌면 각자 잠시 잊고 지냈던 감정을 다시금 일깨워주었고, 누군가는 그 감정으로 인해 고통의 시간을 보내야만 했다. 하지만 우리에게 이 시간은 또한 인간은 적응과 생존의 동물이라는 것을 증명하는 기회가 되기도 했다. 고립과 단절을 새로운 방향의 소통으로 바꾸려는 서로의 노력은 사회 곳곳에서 찾아볼 수 있었다. 그리고 현재 우리에게 주어진 환경을 충분히, 혹은 그것을 훨씬 뛰어넘어 더 효율적이고 창의적인 소통의 방식을 만들어내어, 인류 역사의 한페이지로 기록되고 있는 코로나19의 시대를 적응하며, 지금도 이겨 나아가고 있다. ● 고립과 단절의 시간은 새로운 방식의 소통을 이끌어냈고, 다양한 소통의 방법은 또다른 창조와 생각으로 이어졌으며, 마침내 상상의 세계까지 만들어냈다. 각자가 가진 일상의 아이디어들은 서로 부딪히고 뭉치면서 평소의 우리가 생각하지 못했던 초월된 상상을 완성시켰다. ● 의도하지도 바라지도 않았던 지금의 코로나19 시대이지만, 우리는 언제나 그랬듯 극복할 것이고 훗날의 우리는 지금을 웃으며 추억할 수 있을 것이다. 그 추억의 단초가 될, 지금 우리가 여전히 만들고 있는 새로운 상상의 세계를 오랜 역사의 흔적을 가진 문화비축기지의 차가운 탱크 벽면에 펼쳐본다. 위기를 극복하며 우연히 찾게 된 우리들이 만든 상상초월을. [전시감독 김형규 작가 (협업 서정원 작가)] (작가노트 中) ■ 김형규

Vol.20201113i | 서울은미술관 미디어파사드 공연 상상초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