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레이모빌, 미술관에 가다

김태식_오케이티나_환한별_리처드 언글릭展   2021_0423 ▶ 2021_0627 / 백화점 휴점시 휴관

별도의 초대일시가 없습니다.

후원 / 아이큐박스

관람시간 / 10:30am~07:00pm / 백화점 휴점시 휴관

롯데갤러리 인천터미널점 LOTTE GALLERY INCHEON TERMINAL STORE 인천시 미추홀구 연남로 35(관교동 15번지) 롯데백화점 인천터미널점 5층 Tel. +82.(0)32.242.2987 www.blog.naver.com/lottegallery_ict www.instagram.com/lottegallery_ict

롯데갤러리 인천터미널점은 가정의 달을 맞아 세계적으로 사랑받고 있는 플레이모빌Playmobil 장난감과 예술을 함께 즐기는 특별한 전시 '플레이모빌, 미술관에 가다展'을 개최한다. 플레이모빌 마니아이자 그를 소재로 작품활동을 하는 국내외 작가 4인(김태식, 오케이티나, 환한별, 리처드 언글릭)이 참여하는 이번 전시는 300여점이 넘는 작품과 커스텀 피규어로 다양한 볼거리를 선사한다.

김태식_여행하는 커스텀 플레이모빌
오케이티나_My Playmobil – Museum edition_색연필_42×29.7cm_2021

플레이모빌은 1974년 한스 벡(Hans Beck)이라는 디자이너가 개발한 것으로 독일에 본사를 둔 브란트슈테터 그룹이 만든 7.5㎝ 미만의 플라스틱 피규어다. 지금까지 약 5,700여 가지 이상의 종류가 소개되고, 약 30억개 이상의 피규어가 생산된 플레이모빌은 항상 웃는 얼굴로 어린아이뿐 아니라 그들을 추억하는 어른들에게까지 따뜻한 위로와 감동을 선사하고 있다. 특히 우리나라에서는 80년대 '영플레이모빌'로 수입되어 그 시절 유년기를 보낸 세대들의 추억 속 장난감이기도 하다. 최근 플레이모빌은 키덜트문화의 유행으로 재조명 받고 있지만, 그 매력에 빠진 수많은 사람들은 이미 열정적으로 그것을 수집해 왔다. 『플레이모빌, 미술관에 가다』展은 수집이나 추억에 머무르지 않고 자신의 창작물에 다양한 방법으로 플레이모빌을 녹여낸 네 명의 예술가들에 대한 이야기이다. ● 플레이모빌을 본인의 작업의 주된 소재로 사용하는 리처드 언글릭은 익숙한 명화나 인물, 영화의 한 장면 등을 패러디한 작품으로 미술에 플레이모빌을 자연스럽게 끌어들인다. 앤디 워홀이나 모나리자, 비틀즈 같은 잘 알려진 예술가나 기억에 남는 명화, 젊은 시절 열광했던 뮤지션들을 작품의 소재로 삼는다. 언글릭은 모든 작품에 주인공이나 소품, 장식품들을 모두 플레이모빌의 소품으로 구성하는데 그 모습이 억지스럽기도 하지만, 심각한 순간을 플레이모빌로 희화화 한 작품들은 보는 이들에게 광범위한 공감과 함께 신선한 웃음을 선사한다. ● 국내 유명 일러스트레이터인 오케이티나 작가는 평소 애착을 가지고 즐기던 플레이모빌의 조형적 특징과 색감을 본인 작업에 반영시켜 따뜻하고 정감있는 그림으로 재창조한다. 작가는 주로 종이에 색연필을 이용하여 동심이 가득한 그림을 그리는데, 이런 기법과 소재는 작가 특유의 사랑스럽고 따스한 감성을 담아내는데 적절한 표현기법이 된다. 플레이모빌 피규어 중에서도 5.5cm의 어린아이 피규어를 좋아하여 이를 소재로 빈티지, 비비드, 파스텔의 색감의 그림을 제작했으며 최근 진행한 스타벅스 콜라보 작품과 네덜란드 레이크스뮤지엄 콜라보 작품이 추가되었다. 다양한 어린이 플레이모빌의 모습이 그녀 특유의 감성과 어우러져 서로의 매력을 극대화시키고 있다.

환한별_#요하네스베르메르 #우유따르는여인 #레이크스뮤지엄_ C 프린트_47×59.5cm_2021
리처드 언글릭_모나리자_플렉시 글라스_67×50cm_2004

반면 플레이모빌 컬렉터로 시작한 작가들도 있다. 김태식, 환한별 작가는 컬렉션을 자신의 분신처럼 활용하면서 애착을 뛰어넘어 자신의 세계관을 투영하는 것으로 발전시켰다. ● 플레이모빌의 콜렉터이자 다양한 커스텀을 선보이고 있는 김태식 작가는 명실공히 국내 독보적인 플레이모빌 커스텀 작가이자 사진가이다. 플레이모빌을 분해하고 조립하여 자신이 좋아하는 특정 브랜드와 접목해 작가만의 커스텀피규어를 만든다. 대부분의 작품은 상업적 목적이 아닌 순수한 팬심으로 제작되었으며 7.5cm 피규어부터 60cm의 XXL피규어와 피규어 마그넷, 대형 디오라마 등 다양하게 발현된다. 놀라운 디테일과 정교한 피규어를 제작하는 김태식 작가는 최근 출시되어 선풍적인 인기를 누렸던 스타벅스 코리아 피규어의 프로토타입을 제작한 것으로도 유명하다. ● 이번 전시에는 비밀스러운 그의 작업실의 풍경을 그대로 재현한 공간을 비롯해 그동안 수집한 희귀 피규어들과 그의 취향대로 커스텀 된 피규어들이 총망라해 선보인다. 뿐만 아니라 카메라를 메고 작가와 함께 모든 곳을 누린 '김태식' 플레이모빌 커스텀과 사진들은 그의 애착과 열정을 가늠해 볼 수 있다. ● 플레이모빌 콜렉터이자 플레이모빌을 활용해 감도 높은 사진을 선보이는 환한별 작가는 플레이모빌을 소재로 대기와 빛의 흐름, 조화로운 자연이 돋보이는 작품을 선보여왔다. 캠핑마니아인 작가는 유독 캠핑피규어가 많은 플레이모빌에 자연스럽게 빠져들었고, 마치 작가를 대변하는 듯한 피규어에 동화되어 사진작업을 시작하게 된다. 플레이모빌이 가지고 있는 단정함과 따스한 색감은 작가가 소중하게 생각하는 절제와 여백을 표현하는데 적절했다. 뿐만 아니라 플레이모빌의 조형적 아름다움을 공간 속에서 자연스럽게 연출하며, 보는 이로 하여금 정서적인 교감을 이끌어 내는 작품으로 보는 이들에게 폭넓은 공감대를 형성하고 있다. 이번 전시에는 40여점의 사진작품 뿐 아니라, 그녀의 컬렉션을 기반으로 연출된 대형 디오라마들 3점을 비롯해 수십 여점에 이르는 빈티지 자동차 컬렉션도 선보인다. ● 예술가들은 플레이모빌을 빌어 자신의 예술적 취향을 관람객들에게 성공적으로 각인시키고, 수집으로 시작한 콜렉터들은 플레이모빌이 도화선이 되어 예술가로 자연스럽게 진화하고 있다. '예술의 가치'나 '성취'가 먼 곳에 있는 것이 아님을 깨닫게 한다. ● 세계적인 장난감 플레이모빌이 소개하는 이번 <플레이모빌, 미술관에 가다>展은 익숙한 명화나 인물, 영화의 한 장면 등을 패러디한 작품이나 소인국에 온 것 같은 친근한 사진들, 세상에 단 하나뿐인 다양한 커스텀 피규어들을 통해 예술이 멀리 있는 것이 아니라, 작품을 보다 쉽고 편안하게 느낄 수 있게 한다. 무한한 창작의 세계에서 누군가의 취향이 미술이 될 수 있고, 또한 그 무엇도 창작의 소재가 될 수 있다는 단순한 진리는 이번 전시의 일관된 주제로 이번 전시를 통해 '미술'과 '여러분'의 간격을 좁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 롯데갤러리 인천터미널점

Vol.20210423b | 플레이모빌, 미술관에 가다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