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가별장 畵家別莊 Artist's Villa

양주시립미술창작스튜디오 입주작가 기획展 Yangju Residency Exhibition   2022_0415 ▶ 2022_0731 / 일,월,공휴일 휴관

초대일시 / 2022_0415_금요일_04:00pm

참여작가 강현아_김동기_나나와 펠릭스_박수형 박춘화_손수민_이보경_임선구_윤세열 정태후_최희정_허용성_한문순

주최 / 양주시 주관 / 양주시립미술창작스튜디오

관람시간 / 10:00am~05:00pm / 일,월,공휴일 휴관

양주시립미술창작스튜디오 777레지던스 777 RESIDENCE 경기도 양주시 장흥면 권율로 103-1 3층 Tel. +82.(0)31.8082.4246 changucchin.yangju.go.kr www.facebook.com/777yangju

양주시립미술창작스튜디오의 『화가별장』展에서는 미술창작스튜디오 5~7기 입주작가들의 작품세계를 선보인다. 5기 입주작가 김동기, 정태후, 윤세열, 6기 입주작가 이보경, 박수형, 한문순, 허용성, 박춘화, 7기 입주작가 손수민, 강현아, 임선구, 최희정, 나나와 펠릭스 총 14명의 작품을 소개하며 화가와 작업실 간의 관계, 작업실에 대한 장욱진 화백의 정신 살펴보며 가역적 블랙박스로서 확장된 레지던스의 역할을 살펴보고자 한다. ● 장욱진 화백은 화가들의 '작업공간'에 대해 외부와의 관계가 차단될 수 있어야 함은 창작 활동하는 사람들 대부분이 느끼는 것이라고 말하며 사랑하는 가족들과 떨어져 덕소에 있는 작업실에서 작업에 몰두하였다. 그의 작업실은 단순하게 작업공간을 의미하는 것이 아니라, 화백이 말한 속세와 차단된 고요와 고독 속의 공간으로 창작의 고통과 대면하는 장소였으며, 자신을 한곳에 몰아세워 놓고 나에 대해, 너에 대해 물으며 미(美)를 향한 '영혼의 도전'을 해나가는 정신 수양의 공간이었다. ● 양주시립미술창작스튜디오에 입주해 있는 작가들 역시 한국 미술계의 후배 화가로서 장욱진 화백과 같은 '영혼의 도전'을 해나가는 모습을 이번 『화가별장』展을 통해 소개하고자 한다. ● 5기 김동기 작가의 목판화는 정교하고 먹먹하다, 모노톤으로 구성된 숲은 장르의 재료적인 한계를 넘어서, 인간의 개발로 인해 벗겨지고, 헤집어지는 자연을 자신의 목판에 투영하고 있다. 정태후 작가는 신화와 인간, 이야기 속에 있는 사람들과 작가의 감정이입을 통해 만들어낸 새로운 존재의 탄생, 새롭게 정의된 인물의 개성과 이미지를 회화를 통해 분출한다. 윤세열 작가는 자신의 감정을 드로잉으로 그려가고 지워가는 반복적인 행위를 통해 자신이 현재 살아가고 있는 장소가 나타내는 무형적인 감각을 이미지로 구현하고자 한다. ● 6기 박수형 작가는 잡초라는 소재로 일반 시민들의 욕망, 생존력, 힘을 보여주며, 진주색의 물감을 활용해 광원과 색의 반사 유도하며, 이를 통해 주변에 영향을 받는 모순된 우리의 모습을 보여준다. 한문순 작가는 자연과 인간, 인간이 파괴해나가는 자연에 대해 사진이란 매체로 그 현장을 제보하며, 관계에 대해서 질문한다. 특히 이번에 전시된 작품은 체르노빌에 직접 작가가 방문하여 촬영한 작품으로 우크라이나-러시아 간 전쟁이 한창인 지금, 인간의 욕심과 본성을 호되게 꾸짖는 새로운 의미를 생성하고 있다. 허용성 작가는 '88만원'세대의 허무함, 미래에 대한 공포감을 표백된 '젊은이의 초상'으로 소외된 그들을 대표하고자 한다. 박춘화 작가는 실제 공간을 바라보며 캔버스로 풍경을 옮기지만, 풍경의 이미지보다도 자신의 내면, 경험하고 있는 상황을 반영한다. 긴 호흡을 통해 덧칠하는 작업방식은 현실과 비현실 사이의 경계의 모습을 나타낸다. 이보경 작가는 '세상을 작가의 눈으로 걸러내는 절제된 이야기'라고 생각하는 자신의 철학과 같이 그래픽 편집과정에서 우연히 발생된 걸러내고 절제된 형태의 편집과정을 통해 자신의 작품을 선보인다. ● 7기 손수민 작가는 인종, 성별, 생김새 등 표면을 바라보며 답을 내리는 사람들에게 '몸'을 통한 예술적인 실험을 한다. 이번 『캐치 볼』을 통해 참여자들은 상대방의 호흡, 움직임 등 비언어적인 소리가 언어적인 소리를 덮으며 발생하는 현상에 대한 사회적 의미를 이야기한다. 임선구 작가는 특별하게 흑연을 통해 주변의 일상적인 이야기를 내러티브하게, 때때로 재료 그 자체의 성질에 대한 연구를 병행하며 이미지의 '해체'와 '메움'을 통해 작업물을 만들어 간다. 최희정 작가는 예술가로서 삶을 대하는 자신의 태도에 대해 질문하는 작가로 사회적 관계의 흔적을 '접힘'과 '펼쳐짐'이라는 행위를 통해 보여주며, 영상을 통해서도 자신의 관계 맺음을 감각적으로 보여주고 있다. 강현아 작가는 '양생(養生)' 시리즈를 통해 현실의 존재하지 않는 약재를 만들고, 이를통해 사람들이 생각하는 약효의 허상과 우상화를 보여주며, 사육되고, 파괴되는 자연을 밑바탕으로 하고 있다는 현실을 기발한 아이디어를 통해 보여주고 있다. 마지막으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나나와 펠릭스는 한국과 핀란드라는 각기 다른 문화 사이에서 특정한 사회 정체성에 속하지 못하고 표류하는 이중성을 두 문화 사이에서 드러나는 공통적인 풍경의 구조를 통해 보여주기를 노력하고 있다. ● 레지던스 프로그램은 예술작가의 창작 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제공하는 문화예술 프로그램으로 정의하고 있지만, 단순히 그 의미만을 지니지는 않을 것이다. 높은 산을 오르기 위해 베이스캠프 설치하는 것처럼 장욱진 화백이 이야기한 '영혼의 도전'을 앞둔 예술가들에게 '화가별장'이란 장소는 그림을 온전히 마주할 수 있는 마음을 경건히 취하며, 준비하고, 서로 협력하는 '베이스캠프'이자 '도전자'들의 공간이며, 선배 예술가과 후배 예술가를 잇는 집약적인 '블랙박스(black-box)'이기도 하다. 앞으로도 양주시립미술창작스튜디오는 이 장소를 딛고 앞으로 나아가는 이들의 도전자들을 위한 '화가별장(畫家別莊)'이 되고자 하며, 입주작가들의 도전을 응원해주기를 바란다. ■ 홍승표

Yangju Residency 『Artist's Villa』 exhibition presents the world with the 5th to 7th residency artists' works. We will introduce works by 14 residency artists: Dongki Kim, Seyeul Yun and Taehoo Jung from the 5th, Bokyung Lee, Suhyung Park, Chunhwa Park, Yongsung Heo, and Monsoon Han from the 6th, and Hyunah Kang, Nana & Felix, Soomin Son, Sungoo Im, Heejung Choi, from the 7th, and we aim to examine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artist and their studio, with the artist Ucchin Chang's spirit pervading throughout, to examine the role of the expanded residence as "the reversible black box". ● Artist Ucchin Chang stated that most people involved with creative activities feel that the artist's "workspace" must be isolated and separated from the outside world, and he duly immersed himself in his work in his workroom in Deokso, somewhere away from his beloved family. His workroom did not simply mean a workspace for him, but a space of silence and solitude cut off from the world, a place confronting the pain of creativity, as he stated previously. It was an area for mental training where he would push himself in an isolated state, ask questions of both the self and others, and take on the "challenge of the soul" towards beauty. ● The Yangju Residency artists are also colleagues in the Korean art world, and their footsteps following the lead of artist Ucchin Chang's "challenge of the soul" will be introduced through this 『Artist's Villa』Exhibition. ● The woodblock works of the 5th artist Dongki Kim are sophisticated and dreary, with the monotone forest reaching far beyond the material limits of the genre, projecting nature on his woodblock that has been stripped off and torn up due to human development. Artist Taehoo Jung springs forth the birth of a new being and the personality and image of a newly defined individual created through the artist's calling for empathy with the myth, humans, and people within the story of his painting. Artist Seyeul Yun aims to manifest the intangible sense of the place he is currently living in as an image through the repeated act of drawing and erasing his emotions. ● Artist Suhyung Park (6th) depicts the desire, viability, and power of the general public through the subject of weeds, and uses pearl-colored paints to induce reflections of light sources and colors. Such painting displays the contradictory appearance of people affected by their surroundings. Artist Moonsoon Han reports scenes of nature, humans, and the nature that humans destroy through the medium of photography, and questions the relationships involved. In particular, the photographic works displayed in this exhibition were taken by the artist himself during his visit to Chernobyl, and amid the Ukrainian-Russian war, they are creating a new meaning of harshly rebuking human greed and nature. Artist Yongsung Heo intends to represent the alienated individuals via the bleached "Portrait of a Young Man" that displays the futility of the "880,000 won" generation and the fear of the future. Artist Chunhwa Park transfers the landscape of actual space onto the canvas, but she reflects her inner self and current situation rather than the image of the scenery itself. The method of painting using long deep breaths represents the boundary between realistic and unrealistic appearances. Artist Bokyung Lee presents her work through a filtered and restrained editing process that occurs incidentally during graphical editing, just like her artistic philosophy of "A restrained story filtered through the eyes of the artist." ● Artist Soomin Shon (7th) performs artistic experiments through the "body" for those who decide on answers while looking only at the surface, such as factors of race, gender, or physical appearances. Participants intend to share ideas about the social meaning of the phenomenon that occurs when non-verbal sounds, such as the breathing and movement of others, cover up verbal sounds through this "Catch Ball" program. Artist Sungoo Im creates his work through the "disassembly" and "filling" of images while narrating the everyday stories of the surroundings through graphite, in particular, sometimes conducting research on the properties of the material itself in parallel. Artist Heejung Choi questions herself concerning her attitude toward life as an artist, and the traces of social relationships are exhibited through the act of "folding" and "unfolding," thereby displaying the establishment of her relationships sensibly through video. In her "Health Care" series, artist Hyunah Kang creates medicinal ingredients that do not exist in reality, conveying the illusion and idolization of the medicinal efficacy of people's thoughts. She intends to depict a reality based on nature that is being bred and destroyed through her novel ideas. Lastly, Nana and Felix, who are active in practice, are making efforts to show the duality of the sense of floating which results from a failure to feel a specific social identity, caught between the different cultures of Korea and Finland, using the structure of a mutual landscape between the two cultures. ● The residency program is defined as a culture and arts program provided to improve the creative environment of artists, but it goes far beyond that simple meaning. ● Just like setting up a base camp in preparation to climb a high mountain, the "Artist's villa" is a "base camp" and a space for "challengers" as artists look ahead to the "challenge of the soul" mentioned by the artist Ucchin Chang. It is a place where one can reverently adopt the mindset to face the work as a whole, prepare, and cooperate, and it is also an intensive "black-box" that connects veteran and younger artists alike. Yangju Residency will continue to serve as a "Artist's villa" for challengers who take the step to advance from this place, and hope to support the challenges of further resident artists in the future. ■ Seungpyo Hong

Vol.20220415d | 화가별장 畵家別莊 Artist's Villa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