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별한 오늘

김윤경展 / KIMYOUNKYUNG / 金潤慶 / painting   2022_0507 ▶ 2022_0519 / 일,공휴일 휴관

김윤경_특별한 오늘_캔버스에 유채_91×116.8cm_2022

● 위 이미지를 클릭하면 김윤경 블로그로 갑니다.

김윤경 인스타그램_@artist.kimyounkyung

별도의 초대일시가 없습니다.

관람시간 / 10:00am~06:00pm / 토요일_10:00am~04:00pm / 일,공휴일 휴관

갤러리 엘르 GALLERY AILE 서울 강남구 봉은사로 224 (역삼동 652-3번지) 혜전빌딩 B1 Tel. +82.(0)2.790.2138 www.galleryaile.com www.galleryaile.com @ailegallery_official

회화를 통한 삶과 자아에 대한 성찰과 사색의 시간 ● 작가는 개인의 세계에서 '정체성이 어떠한 방법으로 존재할 수 있을지', 또한 타인과의 관계에서 '스스로를 어떻게 드러내고 소통할 수 있을지'에 대한 철학적 탐구를 반복해 왔습니다. 그리고 이는 자연스럽게 삶의 방향에 있어서 시간과 자리를 채우는 사색으로 연결되었습니다. 때때로 불안과 강박을 동반하기도 하는 이러한 끊임없는 사유들은, 결과적으로 완전히 해소될 수 없는 자아와 삶 그 자체이며 곧 실존에 대한 주요한 원동력이 되어줍니다.

김윤경_스며든 계절_캔버스에 유채_65.1×90.9cm_2020(2021)
김윤경_오늘의 아름다움_캔버스에 유채_53×72.7cm_2020
김윤경_계절의 온도_캔버스에 유채_91×72.7cm_2022
김윤경_충분한 위안_캔버스에 유채_91×72.7cm_2022
김윤경_오늘_캔버스에 유채_38×45.5cm_2022
김윤경_Drive_캔버스에 유채_60.6×72.7cm_2022
김윤경_he_캔버스에 유채_130.3×162.2cm_2017

이러한 성찰의 과정들은 초기 빛과 어둠 속 희미한 회화의 장면들로 표현되었고, 나아가 화면의 소재는 삶에서의 경험, 서사, 일상의 대상들로 확대되었습니다. 작가의 사진 일기에서 선택된 시선들은 자신을 상징하거나 혹은 이입한 것이기도, 공유 가능한 삶의 시기를 은유하는 것이기도 합니다. 이는 유채의 효과적 연출을 통해 부드럽게 반복된 터치들과 심리적인 색채를 지침으로 완성됩니다. 곧 상대적인 것들의 조화를 통해 보다 심층적으로 자아와 삶 전반을 나타냅니다. 결과적으로 어느 시간과 자리에서 파생되어온 감각과 감정은, 시각적 이미지로 재생되는 동안 영향을 주었던 인상과 감성을 이해하게 합니다. 이렇게 표현된 작품의 이미지는, 주체적인 태도로서 삶의 주변에 대한 관찰과 자아에 대한'성찰'을 누적한 과정의 기록들인 것입니다.

김윤경_Birthday_캔버스에 유채_130.3×162.2cm_2017
김윤경_어느 밤_캔버스에 유채_91×72.7cm_2020(2021)
김윤경_생각의 자리_캔버스에 유채_45.5×53cm_2016
김윤경_공감_캔버스에 유채_45.5×38cm_2021
김윤경_위로의 시간_캔버스에 유채_41×53cm_2021
김윤경_Morning Table_캔버스에 유채_45.5×45.5cm_2022
김윤경_Marguerite_캔버스에 유채_72.7×60.6cm_2022
김윤경_시간의 빛_캔버스에 유채_91×116.8cm_2022

나아가 작업은 개인의 목적뿐만 아니라 감상자에게 저마다의 자아와 삶의 의미를 생각해 볼 수 있게 합니다. 작품의 장치들은 작가를 표현하는 것과 동시에 각자의 경험으로 새롭게 해석될 성찰의 가능성을 마련해 줍니다. 사람은 누구나 삶이라는 여행길에서 타인과의 관계와 환경 속 자신의 모습에 대해 생각합니다. 또 때론 알지 못했던 정체성을 새롭게 만들어 가기도 합니다. 그러나 매일 바쁘게 스쳐가는 하루 속에서 자신을 되돌아볼 기회는 그리 많지 않습니다. 작품들은 그 과정에서 겪는 고뇌와 갈등을 평온한 분위기로 위로하기도 하고, 빛을 향해 나아가는 따뜻한 희망을 제시하기도 합니다. 어느 날, 어느 순간 만나게 된 그 빛은 복합적인 감정의 색으로 풍부한 표정을 지녔거나 혹은 섬광처럼 번뜩이는 빛이거나, 어렴풋하지만 여운이 남는 빛 일 수도 있을 것입니다. 작품을 통해 진정한 나 자신의 모습과 삶의 어느 자리에 대해 성찰할 수 있는 시간을 가질 수 있기를 소망합니다. ■ 김윤경

김윤경_특별한 오늘展_갤러리 엘르_2022
김윤경_특별한 오늘展_갤러리 엘르_2022
김윤경_특별한 오늘展_갤러리 엘르_2022
김윤경_특별한 오늘展_갤러리 엘르_2022

Self-Communion Process and Existence through Paintings ● The researcher has been ceaselessly thinking about the essential topic of existential philosophy and the related question "how is the principal agent of human life defined?" This philosophical quest is a repeatedly occurring contemplation, consuming time, place, and directional aspects of life, and is thus unavoidable in one's life journey. It is accompanied by anxiety, fear, and confused psychological and emotional associations originating from free will, and consequentially, it can neither be completely resolved, nor have a clear solution. In other words, it is a fundamental question that is related with "how does my identity exist?" and "how is ego expressed?" in the world, environment, and relationship with other people. Furthermore, it leads to the question "how should I live my life?" The researcher takes this as a major driving force of life. It is understood as ego and life itself, and the researcher particularly pays attention to the process (training and practice) and determination of existence. ● Art and life are inevitably connected. Therefore, numerous painters in the history of art have ceaselessly attempted to understand and reveal their lives while expressing their desire for self-consciousness through paintings. Furthermore, they have endeavored to observe the inner self through various paths and express it through images of new inspiration and form. Based on previous studies, the researcher investigates the mission and values of life in terms of art activity. To the researcher, artistic expression through paintings is understood both as a process and as existence itself for the realization of the true self. Furthermore, it means the possibility of going forward with existence and expanding the world. A piece of work begins with understanding the ego and then unfolds into scenes that visualize its process. The subject matter of a picture contains an individual's experience and narrative. It symbolizes the artist himself/herself, and metaphorically expresses a certain period of sharable life. The work of art is expressed based on the guidelines of the ambivalent attributes of light and psychological color through the effect and presentation of colors. As such, based on the sensation derived from a certain time and place, the impressions and emotions that influenced the work and were recreated as an image are understood. In other words, it is a record of the process that repeatedly accumulates a person's self-reflection and observations of the surroundings of life. ● To the researcher, art ultimately has its value in understanding and expressing one's self. In other words, works of art are signs of the numerous instances of self-communion and existential contemplation, and the efforts to constantly estimate the new will and value of life. Furthermore, works of art provide the possibility of new interpretations by viewers that go beyond the artist's intended meaning. Every human being thinks about his/her self on the journey called life, and sometimes creates a new self-identity that was previously unknown. However, there are not many opportunities for reflection on one's self in the busy daily life. The works of the researcher show the agonies and conflicts experienced in the process, and sometimes allow us to discover ourselves by moving forward toward the light or struggling in faint darkness. A scene faced at a certain moment and place may have colors of complex emotions or rich facial expressions, or may be a light that flashes like a flashlight or just leaves a vague lingering imagery. It is hoped that through the researchers' world of work, people can discover their true self and the value of self-communion for life. ■ Kim Younkyung

Vol.20220507c | 김윤경展 / KIMYOUNKYUNG / 金潤慶 / paint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