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상 回想 Reminiscence

2022 영은미술관 컬렉션 YEMCA COLLECTION展   2022_0702 ▶ 2022_0918 / 월,화요일 휴관

별도의 초대일시가 없습니다.

참여작가 / 강신원 외 80명

후원 / 경기도_경기도 광주시 2022 지역문화예술 플랫폼 육성사업

관람시간 / 10:30am~06:00pm / 입장마감_05:30pm / 월,화요일 휴관

영은미술관 Youngeun Museum of Contemporary Art 경기도 광주시 청석로 300 (쌍령동 8-1번지) 제1전시장 Tel. +82.(0)31.761.0137 www.youngeunmuseum.org

영은미술관은 2022년 영은미술관 컬렉션 YEMCA COLLECTION 『회상(回想)』展을 7월 2일부터 9월 18일까지 제1전시장에서 개최한다. 이번 특별기획전에서는 1992년 대유문화재단의 설립 때부터 2000년 영은미술관 개관까지 설립 추진과정에서 수집한 소장품 중 선별하여, 80여명의 작가 초기 소장품 117여 점을 선보인다. 이번 컬렉션전은 평면, 입체, 도자 다수의 작품(1960년대 7점, 1970년대 29점, 1980년대 22점, 1990년대 30점, 2000년대 1점, 작가 및 연도 미상 28점)을 1960년부터 미술관의 개관 전인 2000년 초반까지 작품을 중심으로 하고 있다. 장르별로는 서양화 47점, 한국화 11점, 판화 7점, 도예 31점 민화·불화·조각·설치 작품 등 21점으로 구성 되었다.

회상 回想-2022 영은미술관 컬렉션展_영은미술관_2022
회상 回想-2022 영은미술관 컬렉션展_영은미술관_2022

근대의 산물인 뮤지엄Museum은 전시, 교육, 소장품의 세 가지 필수 요소로 구성되어 있다. 전시나 교육 분야 못지않게 미술관의 근원과 운영에 중요한 것이 소장품이다. 올바른 구조와 형식을 갖춘 수장고에서 소장품을 안정적으로 보관하고, 이를 꾸준하게 연구하며 전시를 통해 대중에게 보여주며 그 가치를 공유할 수 있는 일의 중심에 있는 것이 뮤지엄의 소장품이다. 영은미술관은 이번 전시를 계기로 평면, 입체, 도자 등으로 구성된 총 117점의 작품을 한 공간에 담아내어 현대미술관으로서의 현재를 돌아보고 설립목적과 방향성에 대해 다시 한 번 고찰(考察)하고자 한다. 이번 컬렉션 전시를 통해 초기 소장품 고유성을 파악하고, 각 작품에 대한 심도 깊은 연구로 2000년 이전의 한국 근현대 미술을 되돌아볼 수 있는 기회로 삼고, 영은 미술관의 수집방향을 재점검하고, 미술사적으로 의미 있는 작품의 소장과 함께, 본 미술관의 특성과 사명에 근거한 특색 있는 소장품 수집을 추진해 갈 수 있는 계기로 삼고자 한다.

회상 回想-2022 영은미술관 컬렉션展_영은미술관_2022
회상 回想-2022 영은미술관 컬렉션展_영은미술관_2022
회상 回想-2022 영은미술관 컬렉션展_영은미술관_2022

미술관 건립 초기 컬렉션展을 기획하며 영은미술관의 정체성과 설립, 수성(守城)에 힘 써 주신 모든 분들의 열정과 헌신을 상고(詳考)하게 된다. 1960년대부터 2000년대까지의 작품들을 수집하고 연구하고 보존, 복원하면서 소장품을 잘 관리해온 영은지기들의 노고 또한 감응 할 수 있다. 개관 22주년을 맞은 영은미술관은 향후 뮤지엄Museum의 기본 기능인 수집, 보존, 연구, 전시, 교육을 균형 있게 포괄하며 가치있는 복합문화시설로서의 역할을 문화시민들과 진실되고 꾸준하게 함께 나아 갈 것이다. ■ 영은미술관

Vol.20220702j | 회상 回想-2022 영은미술관 컬렉션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