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형화되지 않은 도상

안토니오(이혁)展 / Antonio(Hyeok Lee) / painting   2022_0701 ▶ 2022_0831

안토니오(이혁)_정형화되지 않은 도상展_안다즈 서울 강남_2022

● 위 이미지를 클릭하면 안토니오(이혁) 홈페이지로 갑니다.

별도의 초대일시가 없습니다.

기획 오픈월 OPENWALL Tel. +82.1533.8017 www.openwall.kr

관람시간 / 10:00am~09:00pm

안다즈 서울 강남 Andaz Seoul Gangnam 서울 강남구 논현로 854 호텔 1층 라운지 아츠(A'+Z)

서울시 강남구에 위치한 하얏트 체인의 럭셔리 라이프스타일 호텔 안다즈 서울 강남에서 '안토니오 Antonio (이혁 Hyeok Lee) 전시'가 7월 1일부터 8월 31일까지 오픈월 기획으로 진행된다.

안토니오(이혁)_정형화되지 않은 도상展_안다즈 서울 강남_2022

이번 전시는 중동과 유럽, 북미 그리고 한국까지 국내외를 불문하여 특히 해외에서 유명 컬렉터들에게 소장되며 주목받고 있는 안토니오 작가의 올해 첫 국내 기획 전시인 만큼 컬렉터들의 많은 기대 속에서 전시가 오픈 되었다.

안토니오_조우 ENCOUNTER 22AP05 no.01_리넨에 혼합재료, 유채_152.4×76.2cm_2022

이번 전시는 작가의 '조우' 시리즈로 구성되었으며 대표작인 '조우 ENCOUNTER 22AP05'와 신작으로 구성되어 눈길을 사로잡는다. 작가는 다양한 조형들로 구성된 작품을 통해 관람객의 망막에 투영되어 다양하게 재해석 되고. 작품 안의 단조로운 색들은 망막의 원을 따라 맴돌다 뇌의 깊숙한 흘러 들어 비로소 관람객의 수많은 기억의 조각들과 조우하는 것을 기대한다.

안토니오_조우 ENCOUNTER 22JN03 no.20_리넨에 혼합재료, 유채_121.92×76.2cm_2022
안토니오_조우 ENCOUNTER 22JN03 no.21_리넨에 혼합재료, 유채_121.92×76.2cm_2022

"나의 그림은 관찰자에 의해 자유롭게 변화되고 해석된다. 작품 안의 도상은 그 어떤 것도 닮지 않았고, 또한 그 무엇도 될 수 있다." - 안토니오 작가, 작가 노트 중 ● 이러한 목적을 위해 안토니오 작가는 작품이 정형적으로 보이는 경우에는 과감히 파기한다. 정형적인 작품은 작가의 의도를 관객에게 수동적으로 전달하게 되는데, 그것은 작가가 바라는 것이 아니다.

안토니오(이혁)_정형화되지 않은 도상展_안다즈 서울 강남_2022

작가는 관객이 눈앞에 알 수 없는 추상적인 도상의 맥락을 찾기 위해 자신의 수많은 기억들을 훑어가고. 그러다 문득 어떤 기억 속에서 작품 안의 도상과 일치하는 맥락을 찾길 기대한다. ● 그때부터 관객은 작품을 통해 자신의 기억을 되새기기 시작하며 이러한 과정을 통해 관객들은 한 작품에서 서로 저마다 다른 의미를 찾는 것을 작품과 조우하는 것을 추구한다. 작가는 '창작물은 고정된 의미가 아닌 다양한 의미를 이끌어 낼 수 있어야 한다' 라고 말하며 다양한 의미를 제한하는 정형적인 요소가 보인다면 그 작품을 과감히 파기하며 한점의 작품을 만들기 위해 최소 4개월이 들어갈 만큼 치열하게 고민하고 탐구한다.

안토니오_조우 ENCOUNTER 22JN03 no.11_리넨에 혼합재료, 유채_35.56×27.94cm_2022
안토니오_조우 ENCOUNTER 22JN03 no.12_리넨에 혼합재료, 유채_35.56×27.94cm_2022

또한 작가는 순수한 자연의 안료와 오가닉 린시드 기름과 섞어서 수제 물감을 만들어 작품에 사용하는데, 이는 공장에서 만들어 낸 물감보다 거칠고 광택이 덜하다. 이러한 물감의 질감은 작품 표면의 디자인 적인 요소를 철저히 배제시키고 오로지 순수 자연의 질감을 가지고 있으며 각각의 작품을 만들 때마다 조색하기에 각각의 고유한 컬러를 가지고 있다. ​

안토니오(이혁)_정형화되지 않은 도상展_안다즈 서울 강남_2022

안다즈 서울 강남과 함께하는 '안토니오 Antonio (이혁 Hyeok Lee) 전시는 7월 1일부터 8월 31일까지 진행되며, 호텔 1층 라운지 아츠(A'+Z)에서 무료로 전시를 관람할 수 있다. 전시는 작가의 '조우(遭遇)' 시리즈의 대표 작품과 새로운 컬러가 담긴 신작 이루어져 있으며 많은 컬렉터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작품 문의는 전시 오픈 7월 1일부터 오픈월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고 관계자는 전했다. ■

Vol.20220704f | 안토니오(이혁)展 / Antonio(Hyeok Lee) / painting